디지털타임스

 


임도경, 독일 슈투트가르트 국제 바이올린 콩쿠르 우승

프린트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임도경, 독일 슈투트가르트 국제 바이올린 콩쿠르 우승
바이올리니스트 임도경. 금호문화재단 제공

바이올리니스트 임도경(27)이 독일에서 열린 제2회 슈투트가르트 국제 바이올린 콩쿠르에서 우승했다.

26일 금호문화재단에 따르면 금호영아티스트 출신인 임도경은 슈투트가르트 국제 바이올린 콩쿠르 예선 영상 심사를 거쳐 본선에 진출한 24명 가운데 1위를 했다.

상금으로 3만 유로(한화 약 4319만원)를 받고, 부상으로는 1746년산 조반니 바티스타 과다니니 바이올린을 3년간 대여받는다.


임도경은 2019년 마이클 힐 국제 바이올린 콩쿠르에서 우승하며 이름을 알렸다. 당시 부상으로 데뷔 앨범 '아마빌레'를 발매했다. 오는 4월에는 영국왕립음악원 200주년 기념 장학생으로서 녹음한 두 번째 음반 '레버리: 몽상'을 발표한다.
슈투트가르트 국제 바이올린 콩쿠르는 2018년 설립된 과다니니 재단과 슈투트가르트 국립음대가 주최한다. 2021년 첫 대회를 시작으로 3년 주기로 개최하며, 만 28세 이하의 젊은 바이올리니스트를 대상으로 한다.박은희기자 ehpark@dt.co.kr


[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