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지털타임스

 


문체부, 국립예술단체 무대 설 청년 교육단원 260명 모집

프린트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문체부, 국립예술단체 무대 설 청년 교육단원 260명 모집
2024 국립예술단체 청년 교육단원 통합 공모 포스터. 문화체육관광부 제공



문화체육관광부는 6개 국립예술단체, 국립국악원, 국립극장과 함께 22일부터 다음달 15일까지 클래식 음악, 무용, 연극·뮤지컬, 전통 등 4개 공연예술 분야의 청년 교육단원 총 260명을 통합 모집한다고 밝혔다.

청년 교육단원 육성은 실무경험을 쌓기 어려운 청년 예술가들에게 공공 무대 경험을 제공하고, 차세대 K-컬처 주자를 발굴하기 위한 사업이다. 올해는 국립오페라단 등 일부 단체에서만 운영하던 사업을 다른 국립예술단체로 확대해 통합 공모와 심사를 한다.

이에 따라 지난해 95명이었던 청년 교육단원을 350명으로 3배 이상 확대 운영한다. 이번 공모에서는 이미 선발을 완료한 90명을 제외하고 진행한다.

인원은 클래식 음악 성악 분야 55명(국립오페라단 30명·국립합창단 25명), 클래식 음악 기악 분야 25명(국립심포니오케스트라), 무용 분야 20명(국립현대무용단), 연극·뮤지컬 분야 50명(국립극단 40명·서울예술단 10명), 전통예술 분야 110명(국립국악원 60명·국립극장 50명)이다.

공모일 기준 19세 이상 34세 미만의 청년 예술가로 관련 분야 대학 졸업자와 졸업예정자 또는 관련 경력을 가진 사람은 누구나 지원할 수 있다.

교육단원으로 선정되면 이들 단체에 소속돼 공공 무대에서 활동할 기회와 활동 지원금, 다양한 실무 교육을 지원받는다.

문체부 관계자는 "앞으로도 차세대 K-컬처 주자들을 발굴하고 청년 예술가들에게 다양한 현장 경험을 제공하기 위한 기반을 만들어나가겠다"고 말했다.


[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