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지털타임스

 


[속보]포스코 차기 회장 후보에 장인화 전 포스코 사장

프린트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속보]포스코 차기 회장 후보에 장인화 전 포스코 사장
포스코그룹 차기 회장 최종후보에 장인화 전 포스코 사장. [연합뉴스]

포스코그룹의 차기 회장 후보로 장인화(69) 전 포스코 사장이 낙점됐다.

7명의 사외이사들로 구성된 포스코홀딩스 CEO후보추천위원회(후추위)는 8일 장 전 사장을 10대 회장 최종 후보로 결정해 이사회에 추천했다고 밝혔다.

포스코홀딩스는 이어 임시 이사회를 개최해 후추위의 추천대로 내달 21일 열릴 정기 주주총회에 장 전 사장을 최종 회장 후보로 올리는 안건을 의결했다.

포스코그룹 내부 후보군 중 한 명이던 장 전 사장은 지난 2018년 최정우 회장과 '회장 후보자 최종 2인'에 오른 바 있다.


1988년 포항산업과학연구원 책임연구원으로 포스코에 발을 들인 이후 기술투자본부장·철강생산본부장·사장 등을 지냈다. 2021년부터 현재까지 포스코 자문역으로 활동하고 있다.
내달 21일 주총에서 과반 지지로 신임 회장 선임안이 통과되면 장 전 사장이 최정우 현 회장의 자리를 이어받아 제10대 포스코그룹 회장으로 취임하게 된다.

포스코홀딩스의 최대 주주는 지분 6.71%를 가진 국민연금공단이다. 하지만 포스코의 소액주주 지분이 75%가 넘어 특정 주주 영향력이 크지 않은 구조다. 김미경기자 the13ook@dt.co.kr


[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