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지털타임스

 


민주 "月20만원대 대학 기숙사 5만호 공급"

프린트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더불어민주당이 월 20만원대의 대학 기숙사를 총 5만호 공급한다는 내용의 '청년 정책'을 발표했다.

홍익표 원내대표는 11일 국회에서 열린 청년정책 발표 간담회에서 "청년 복지에서 가장 중요한 것은 주거 안전성"이라며 "특히 기숙사를 대규모로 공급해 청년들이 좀 더 낮은 가격으로 생활할 수 있으면 좋겠다"고 말했다.

이 공약은 내년 총선을 앞두고 당 청년정책 총괄 기구인 '랩(LAB)2030'이 청년 표심을 겨냥해 내놓은 1호 정책이다. 구체적으로 수도권에 3만호, 지방에 2만호를 공급해 대학생들의 생활비 부담을 낮추겠다는 계획이다. 민주당은 여기에 기숙사비 납부 시 카드와 현금으로 나눠 내는 분할 납부가 가능토록 향후 법안 개정도 병행한다는 계획이다.


이개호 정책위의장은 "교통 접근성이 양호한 초·중등학교의 폐교 부지와 지방자치단체 공공시설 및 부지를 활용한 연합형 기숙사"라며 "민주당은 여러 교육감과 지자체장을 만나 협조를 구하고 필요한 협약을 체결할 것"이라고 밝혔다. 이어 "건립 시 문화체육시설이나 공영주차장과 같은 각종 편의 시설도 함께 조성하겠다"며 "이에 따른 예산 지원과 법적 근거도 마련하겠다"고 했다. 다만 이 공약은 문재인 정부 때도 추진됐으나 당시 대학가 원룸 사업자들이 반발해 무산된 바 있다.랩2030 단장인 홍정민 의원은 "3만호는 폐교나 폐교 예정인 곳, 1만 5000호는 국공립대 내 부지, 5000호는 공공택지개발 부지를 활용할 것"이라며 "부지를 완전 무상으로 받을 수 있을지는 살펴봐야 한다"고 설명했다.임재섭기자 yjs@dt.co.kr
민주 "月20만원대 대학 기숙사 5만호 공급"
11일 국회에서 열린 더불어민주당 LAB2030 제1호 청년정책 발표 간담회에서 홍익표 원내대표가 발언하고 있다.연합뉴스.




[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