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지털타임스

 


산업차관 "주유소 97%에서 요소수 정상 판매...사재기 말아달라"

프린트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산업차관 "주유소 97%에서 요소수 정상 판매...사재기 말아달라"
장영진 산업통상자원부 1차관이 10일 오후 서울 양천구 소재 주유소를 방문해 요소수 재고를 점검하고 있다. 연합뉴스

장영진 산업통상자원부 1차관이 "전국 대부분의 주유소에서 요소수가 정상 판매되고 있다"며 "국민들께서는 안심하시고 필요한 물량만 구매해달라"고 당부했다.

장 차관은 10일 서울시 양천구 소재 주유소를 방문해 요소수 재고 및 판매 상황을 점검했다. 이번 점검에는 황인진 현대오일뱅크 상무와 환경부 수도권대기환경청 관계자 등도 함께 했다.

장 차관은 주유소 대표들과 면담을 한 뒤 "전국 주유소 약 97%에서 요소수가 정상적으로 판매되고 있다"며 "범 정부적으로 요소수 유통상황을 면밀히 모니터링하는 시스템을 구축해 품절 주유소에 대해서는 신속히 요소수 재고를 공급하는 방안을 추진하겠다"고 언급했다.

이어 장 차관은 "원료인 요소도 국내 재고 및 중국 외 계약물량으로 4.3개월분이 확보돼 있고, 기존에 계약된 베트남산 요소 5000톤이 다음주 내 입항하는 등 예정대로 물량이 도입되고 있다"며 "국민들께서는 안심하시고 필요한 물량만 구매해달라"고 당부?다.

산업부와 환경부는 11일부터 29일까지 합동으로 화물차 이용량이 많은 전국 고속도로·물류기지 인근의 약 50개 주유소 현장점검을 실시한다. 요소수 사재기 방지를 위한 판매물량 제한 및 요소수 가격안정을 위한 주유소 사업자들의 협조를 당부하겠다는 방침이다.

기획재정부와 산업부 등은 11일 공급망 관련 관계부처 장관회의를 열고 향후 원자재 수급 상황을 점검하고 대책을 모색할 예정이다.최상현기자 hyun@dt.co.kr


[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