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지털타임스

 


`서울의 봄` 관객 600만명 돌파…천만 달성 가능성

프린트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서울의 봄` 관객 600만명 돌파…천만 달성 가능성
영화 '서울의 봄'포스터. 연합뉴스

'서울의 봄' 관객 600만명 돌파…천만 달성 가능성

영화 '서울의 봄'이 9일 관객 600만명을 돌파했다. 배급사 플러스엠 엔터테인먼트에 따르면 '서울의 봄'은 개봉한 지 18일째인 이날 새벽 누적 관객 수 600만명을 넘어섰다. 이번 주말을 지나면서 700만명을 돌파할 것으로 예상된다. 극장가에선 이 영화가 '범죄도시 3'에 이어 올해 두 번째 천만 영화에 등극할 것이라는 관측이 힘을 얻고 있다.


김성수 감독이 연출하고 황정민과 정우성이 주연한 '서울의 봄'은 1979년 12·12 군사반란의 긴박했던 9시간을 영화적 상상력으로 재구성한 작품으로, 탄탄한 짜임새와 연기가 어우러져 호평받고 있다. 박동욱기자 fufus@


[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