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지털타임스

 


네이버페이, 캐나다·뉴질랜드서도 쓴다…해외 65개 국가로 확대

프린트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10% 포인트 적립 등 특별 이벤트
네이버페이, 캐나다·뉴질랜드서도 쓴다…해외 65개 국가로 확대
네이버페이가 해외 현장결제 서비스를 총 65개 국가·지역으로 확대했다. [사진=네이버페이]

네이버페이가 해외 현장결제 서비스를 총 65개 국가·지역으로 확대했다.

네이버페이는 해외 유니온페이 가맹점 'QR 현장결제' 서비스 가능 국가에 캐나다, 인도네시아, 튀르키예, 뉴질랜드 등 총 23개국을 추가한다고 7일 밝혔다. 이를 통해 아시아, 미주, 유럽 등지의 총 33개 국가 및 지역 내 유니온페이 가맹점에서 네이버페이 현장결제를 할 수 있다.

앞서 네이버페이는 지난 9월부터 유니온페이 및 알리페이플러스와의 결제 제휴를 통해 현장결제가 가능한 국가·지역을 점차 확대했다. 이번 서비스 확대로 현재 네이버페이 현장결제가 제공되는 해외 국가·지역은 총 65개다. 다만, 유니온페이 및 알리페이플러스 일부 중복 제휴 지역도 포함했다.

해외에서 현장결제 서비스를 이용하기 위해 네이버페이 애플리케이션(앱) 또는 네이버 앱 내 'QR결제' 서비스 화면에서 해외 결제방식으로 전환하면 된다. 보유한 머니·포인트 잔액이 부족하면 네이버페이에 연동된 계좌에서 자동으로 충전 및 결제할 수 있다. 국내 현장결제 서비스와 같이 결제 후 '포인트 뽑기' 혜택도 제공한다.


네이버페이는 올 연말까지 일본 내 현장결제 행사도 진행한다. 이달 31일까지 일본에서 2000원 이상 첫 현장결제를 하면 △포인트 2000원 지급 △네이버페이X유니온페이 결제액의 10% 포인트 적립(건당 최대 5000원, 10회 한정) △결제 사진을 인스타그램에 올린 5명을 추첨해 결제액 100%포인트 페이백(최대 100만원) 등을 제공한다.
네이버페이 관계자는 "해외에서도 네이버페이 결제 혜택을 이용할 수 있도록 다양한 이벤트를 준비했다"며 "네이버페이가 해외로 나가는 국내 여행객들의 필수 서비스로 자리잡길 바란다"고 말했다.

임성원기자 sone@dt.co.kr


[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