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지털타임스

 


산은, 부산에서 ‘V:Launch 2023 Closing’ 개최

프린트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지역특화 벤처플랫폼을 통해 혁신기업 성장 지원
산은, 부산에서 ‘V:Launch 2023 Closing’ 개최
(왼쪽 다섯 번째부터) 김영진 산업은행 부행장, 박수영 국민의힘 의원, 윤건수 벤처캐피탈협회장, 이승규 더핑크퐁컴퍼니 부사장. <산업은행 제공>

산업은행이 7일 부산역 워케이션 거점센터에서 동남권지역 스타트업, 지자체, 벤처생태계 유관기관, 수도권 투자기관 등 15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V:Launch 2023 Closing'을 개최했다.

V:Launch는 '동남권 혁신 스타트업의 가치와 성공을 쏘아 올리다'라는 비전을 담아 지난 5월 출범했다. 지역특화 벤처플랫폼으로 동남권을 순회했다. 울산 UNIST 세션(7월), 부산 창업벤처엑스포 FLYASIA 세션(10월), 경남 창원 세션(10월) 등이다.

이번 행사는 V:Launch의 성과 및 향후 플랫폼 운영전략을 공유하기 위해 마련됐다. 올해 V:Launch는 이날 행사까지 총 5회의 세션을 개최해 16개 동남권 소재 혁신기업이 기업설명회(IR)를 실시했고, 그 중 5개 기업이 217억원의 투자금을 유치하는 성과를 달성했다.

더핑크퐁컴퍼니 공동창업자 이승규 부사장의 '핑크퐁의 글로벌 진출전략' 등 투자유치 성공 스토리가 공유됐다. 더핑크퐁컴퍼니는 전세계 100억뷰 이상의 유튜브 조회수를 기록한 글로벌 캐릭터 '아기상어'를 제작한 회사다.

이어 전기차용 외장 스마트페이스 솔루션을 개발하는 '모플랫'과 AI 기술기반 동시통역서비스를 제공하고 있는 '앤디소프트'의 투자유치 IR도 진행됐다.

김영진 산업은행 지역성장부문 부행장은 "V:Launch는 짧은 기간에도 불구하고 지역 및 수도권 벤처생태계 관계자들의 관심을 끌며 괄목할만한 성과를 거뒀다"며 "산업은행은 V:Launch 고도화 및 '부산 미래성장 벤처펀드' 등을 통해 동남권에서 유망 혁신기업 발굴지원과 지역 벤처투자 활성화를 위해 노력할 계획이다"고 전했다. 김경렬기자 iam10@dt.co.kr


[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