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지털타임스

 


SK네트웍스, 정기 임원인사·조직개편 실시 "사업형 투자회사 가치 높일 것"

프린트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SK네트웍스는 미래사업 성장 방향성에 맞춰 2024년 정기 조직개편을 시행했다고 7일 밝혔다.

이번 인사는 사업형 투자회사로서 조직 운영 효율성을 제고하고, 투자사와 시너지 창출로 성장 속도를 높이겠다는 전략이라고 회사는 설명했다.

SK네트웍스는 이번 조직개편으로 기존 기획재무본부와 지속경영본부를 경영지원본부로 통합했으며, 블록체인사업부서를 투자사인 엔코아로 이관해 AI 및 데이터 관리 역량 접목을 통한 전문성 강화를 추진하기로 했다.

임원인사와 관련해서는 황용민 기획담당이 기획재무실장으로 신규 선임됐고, 엔코아의 경우 명재호 부사장을 대표로 임명했다.

SK네트웍스는 환경 변화에 보다 기민하게 대응할 수 있는 조직구조 아래서 안정과 성장을 이뤄 주주 등 이해관계자 가치를 높여나갈 계획이다.

SK네트웍스 관계자는 "대내외 불안정성 속에서 사업형 투자회사 가치를 높일 수 있도록 기획재무 및 투자 조직의 견고함을 더하고, 글로벌 혁신을 지속해 나갈 것"이라고 강조했다.

이하 SK네트워스 인사.

◇신규 임원 선임 △황용민 기획재무실장

◇투자사 대표 선임 △명재호 엔코아 대표전혜인기자 hye@dt.co.kr

SK네트웍스, 정기 임원인사·조직개편 실시 "사업형 투자회사 가치 높일 것"



[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