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지털타임스

 


금융위, `회계처리 위반` 퀀타피아에 감사인지정 조치

프린트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금융위, `회계처리 위반` 퀀타피아에 감사인지정 조치
금융위원회 산하 증권선물위원회(증선위)는 회계처리기준을 위반해 재무제표를 작성·공시한 코스닥 상장사 퀀타피아에 감사인 지정 등 조치를 했다고 6일 밝혔다.

증선위에 따르면 퀀타피아는 2018년 매출원가 11억8000만원을 허위계상하고 감사인 요청자료를 위조해 외부감사를 방해했다. 이에 증선위는 퀀타피아에 과징금 6000만원, 감사인지정 2년, 당시 담당임원·감사위원 해임 권고 상당, 검찰통보 등을 의결했다.

회사관계자에 대한 과징금 부과는 향후 금융위원회에서 최종 결정될 예정이다.

퀀타피아는 신재생에너지(태양광 및 풍력)를 주요 사업하고 있다. 2004년 7월 미주제강의 레일사업부문을 인적분할해 설립됐으며 지난 9월 코드네이처에서 퀀타피아로 상호를 변경했다. . 김경렬기자 iam10@dt.co.kr


[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