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지털타임스

 


KTis 타운보드, 전국 5만대 돌파

프린트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KTis 타운보드, 전국 5만대 돌파
타운보드 세로형 모니터(왼쪽), 가로형 모니터(오른쪽)의 실제 설치사례. KTis 제공

KTis는 광고형 미디어 플랫폼인 타운보드 설치 대수가 전국 5만대를 돌파했다고 6일 밝혔다.

타운보드는 전국 아파트·고층 건물 등의 엘리베이터 내부, 공공기관, 스터디카페 등에 설치된 광고형 미디어 플랫폼이다. KTis의 디지털전환 솔루션 '타운보드-ADS(Apartment DX Solution)가 적용된 디지털 모니터다.

타운보드 세로형 모니터는 주로 아파트 엘리베이터에 설치돼 접근성이 좋고 정보 전달이 빠른 것이 장점이다. 서울 서초구 래미안 원베일리, 송파구 리센츠, 부산 해운대LCT 등 전국 대단지 아파트에서 600만 이용자의 소통 창구로 활용되고 있다.

타운보드 가로형 모니터는 50인치 디지털 게시판으로, 기존 종이 출력물을 활용하던 게시판을 대체해 간편한 관리와 공지가 가능하다.

타운보드를 전국 대상 홍보채널로 이용하는 사례도 증가 추세다. 지난 9월 중국 최대 방탄소년단(BTS) 팬클럽 '바이두 뷔바'가 뷔의 첫 솔로앨범 'Layover' 발매 축하영상을 전국 1만여대 타운보드에 일 100회 이상 송출하기도 했다. 지난달에는 세계 태권도본부 국기원이 태권도의 효과, QR코드로 우리동네 태권도장 찾기 등을 전국 2만여대 타운보드에 일 100회이상 송출한 바 있다.

김한성 KTis 전략사업단장은 "디지털게시판은 새로운 시장을 개척하는 핵심 기반이 될 전망"이라며 "누적 데이터를 기반으로 만족도와 홍보 효과를 측정할 수 있도록 고도화 작업을 진행하고 있다"고 말했다. 김나인기자 silkni@dt.co.kr


[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