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지털타임스

 


교통안전공단, `철도안전 자율보고` 전시회 개최

프린트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교통안전공단, `철도안전 자율보고` 전시회 개최
출처 교통안전공단



한국교통안전공단은 6일부터 8일까지 3일간 서울역 대합실에서 '2023년 철도안전 자율보고' 전시회를 개최한다고 5일 밝혔다.

공단은 지난 2021년부터 철도 이용 중 접할 수 있는 위험 요인을 국민의 시선에서 찾아 해소하고, 철도안전 수준을 향상시키기 위해 '철도안전 자율보고' 제도를 운영 중이다.

전 국민이 철도안전의 모든 위험요인을 자발적으로 신고하는 제도로 철도안전을 저해할 수 있는 차량, 시설물, 제도 등 모든 분야의 위험 등을 철도안전정보관리시스템에 자율적으로 신고하는 제도다.


공단은 이번 전시회를 통해 자율보고 제도 홍보와 실제 국민의 적극적인 참여로 개선한 철도안전 우수사례를 소개하고, 참여한 국민에게는 소정의 기념품과 현장 추첨을 통한 다양한 상품을 지급할 계획이다.
권용복 교통안전공단 이사장은 "철도안전 자율보고 제도는 잠재적 위험을 사전에 파악하고 제거함으로써 철도사고 예방에 크게 기여할 것"이라며 "국민들께서 철도 이용 중 느끼는 위험들을 적극 신고해주시면, 면밀히 분석해 국민 눈높이에 맞는 생활체감형 철도안전 정책을 펼쳐 나가겠다"고 말했다.

이미연기자 enero20@dt.co.kr


[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