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지털타임스

 


美 LA서 노숙인 3명 연쇄 총격 살해한 혐의 30대 흑인男…체포·구금

프린트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美 LA서 노숙인 3명 연쇄 총격 살해한 혐의 30대 흑인男…체포·구금
노숙인 살해범 머그샷과 추가 피해자 제보를 요청하는 LA 경찰 공보물 [LAPD 공식 소셜미디어 엑스(X) 캡처]

미국 로스앤젤레스(LA)에서 노숙인 3명을 연쇄적으로 총격 살해한 혐의를 받는 30대 흑인 남성이 경찰에 체포됐다.

3일(현지시간) 지역 일간 LA타임스에 따르면 LA경찰국(LAPD)은 살인 등 혐의로 제리드 조지프 파월(33)을 붙잡아 조사하고 있다고 밝혔다.

미셸 무어 LAPD 국장은 이날 현지 방송에서 생중계한 기자 회견에서 "파월의 차량이 지난 일요일부터 수요일까지 확인된 3건의 노숙인 살인 사건 현장 인근에 있었다는 사실을 확인했다"며 "녹화된 감시 카메라 영상 속 용의자 외모와 파월의 인상착의가 일치했다"고 말했다.

경찰은 지난 달 26일과 27일, 29일까지 3건의 연쇄 총격 사건이 발생했는데, 이 사건 모두 파월이 관여한 것으로 보고 있다. 피해자는 모두 노숙인이었다.

파월은 이들 사건과 별개로 LA 지역 공무원 살인 사건에 연루된 혐의로 이미 경찰에 체포된 상태였다. 파월에게서 회수한 무기는 노숙인 3명을 살해하는 데 사용된 것으로 경찰은 파악했다고 LA타임스는 보도했다.

무어 국장은 아직 범행 동기는 불분명하다며 "(파월이) 집단에서 떨어져 지내는 고립된 노숙인을 공격 타깃으로 삼은 것으로 보인다"고 덧붙였다. 피해자와 알고 지내던 사이도 아닌 것으로 경찰은 보고 있다.

UPI통신은 지역 통계 자료를 인용, LA 시내 노숙인 인구가 올해 4만6260명으로 추산된다고 전했다. LA 카운티 전체에는 7만5500명이 넘는 노숙인이 있는 것으로 추정했다.

김광태기자 ktkim@dt.co.kr


[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