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지털타임스

 


기술 콘퍼런스에도 `AI 가짜 연사`가…`MS·아마존` 빅테크 임원 참석 취소

프린트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코인베이스 여성 직원으로 '자동생성'…"더 많은 여성이 발표하는 것처럼 보이도록"
참석자들 보이콧에 온라인 콘퍼런스 취소
온라인 기술개발 콘퍼런스의 발표자 명단에 인공지능(AI) '가짜' 연사가 이름을 올렸다. 이에 빅테크 기술 담당 임원을 비롯한 참석자들이 반발하며 대거 불참하기로 하자 주최 측은 결국 행사를 취소했다.

28일(현지시간) AP·블룸버그통신과 테크 전문매체 '더버지' 등에 따르면 다음달 7∼8일 예정된 기술개발 콘퍼런스 '데브터니티'(DevTernity) 발표자 명단에 '애나 보이코'라는 이름의 여성이 포함됐다.

애나 보이코는 가상화폐거래소 코인베이스 직원으로 소개됐다. 그러나 테크 분야 뉴스레터 운영자인 게르겔리 오로스는 이 인물이 실존하지 않으며 "더 많은 여성이 발표하는 것처럼 보이도록" 조작됐다는 의혹을 제기했다.

콘퍼런스 창립자이자 엔지니어인 에두아르즈 시조브스는 소셜미디어를 통해 발표자 가운데 한명이 가짜 직함을 달고 "자동 생성된" 여성이라는 사실을 인정했다.

그는 그러나 기대에 못 미치는 행사 참석자의 다양성을 감추기 위한 것 아니냐는 지적에는 수긍하지 않은 채 사과를 거부했다.

이같은 사실이 알려지자 '유일한' 여성 발표자인 아마존 웹서비스의 크리스틴 하워드를 비롯해 마이크로소프트 임원인 스콧 한셀만, 구글에서 클라우드 개발자로 일한 켈시 하이타워 등이 콘퍼런스에 불참하기로 했다.

한셀만은 소셜미디어 X(옛 트위터)에 "저같은 발표자는 콘퍼런스에 초대받으면 곧바로 '누가 참석하나요'라고 묻는다"며 "나도 가짜 연사에 속았다"고 적었다.


주최 측은 전체 23명의 절반 가까운 발표자가 참석하지 않겠다고 하자 콘퍼런스를 취소했다.
시조브스가 내년 5월 계획 중인 또다른 콘퍼런스 제이디콘(JDKon) 역시 발표자 가운데 '왓츠앱 수석 엔지니어' 알리나 프로코다가 조작된 인물이라는 의혹이 제기된 상태다.

이번 해프닝이 IT업계의 성별 불균형과 차별을 드러냈다는 시각도 있다. 여성 엔지니어 단체 '어니타 비'(AnitaB.org)의 조사에 따르면 미국 40개 기업 기술자 가운데 여성 비율은 29%였다. 엔지니어이자 직장문제 활동가인 리즈 퐁 존스는 "이런 일 때문에 모든 여성은 자신이 '가짜'가 아니며, 섹시한 사진이나 유혹 아닌 노력으로 제 자리에 올랐다는 점을 100배 열심히 증명해야 한다"고 지적했다. 강현철기자 hckang@dt.co.kr





기술 콘퍼런스에도 `AI 가짜 연사`가…`MS·아마존` 빅테크 임원 참석 취소
'애나 보이코'[게르겔리 오로스 X 캡처.재판매 및 DB 금지]




[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