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지털타임스

 


콘진원, 대기업·중소 콘텐츠 기업 협력 체계 구축 앞장

프린트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콘진원, 대기업·중소 콘텐츠 기업 협력 체계 구축 앞장
조현래(왼쪽) 한국콘텐츠진흥원 원장과 박영민 대상 주식회사 MINT CIC 대표가 지난 28일 서울 강남구 삼서동 코엑스에서 열린 '콘텐츠 IP(지식재산권) 산업 활성화 MOU(업무협약)' 체결식에서 기념사진을 촬영하고 있다. 한국콘텐츠진흥원 제공

콘진원, 대기업·중소 콘텐츠 기업 협력 체계 구축 앞장
조현래(왼쪽) 한국콘텐츠진흥원 원장과 김영태 코레일유통 대표이사가 지난 28일 서울 강남구 삼서동 코엑스에서 열린 '콘텐츠 IP(지식재산권) 산업 활성화 MOU(업무협약)' 체결식에서 기념사진을 촬영하고 있다. 한국콘텐츠진흥원 제공

한국콘텐츠진흥원이 대기업과 중소 콘텐츠 기업 간 협력 체계 구축에 앞장선다.

콘진원은 대상 주식회사·코레일유통 등 이종산업 대표 기간과 'K-콘텐츠 산업 육성·국내 콘텐츠 IP(지식재산권) 산업 활성화 MOU(업무협약)'를 맺었다고 29일 밝혔다.

MOU 체결식은 전날 서울 강남구 삼성동 코엑스에서 개최된 '콘텐츠 IP 마켓'에서 열렸다. 이번 MOU는 콘진원과 대상 주식회사, 코레일유통 등 2개사가 주축이 돼 콘텐츠 IP 분야와 이종산업 간 협업을 진행하는 것이 골자다. 주요 협약 내용은 △K-콘텐츠 문화 확산 지원 △K-콘텐츠 IP를 활용한 수요 맞춤형 콘텐츠의 공동 기획·발굴 △국내 신인 캐릭터 디자이너와 중소 콘텐츠 기업의 성장 지원 등이다.

콘진원은 이번 업무협약이 중소 캐릭터 IP 기업의 플랫폼 확대와 업종 간의 경계를 뛰어넘는 협업 기회를 지원하며 국내 IP 라이선싱 산업 생태계의 활성화로 이어질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이번 MOU의 일환으로 코레일유통은 지난 1일부터 용산역 내 디지털 광고 매체를 통해 콘텐츠 IP 마켓 개최 홍보 포스터를 송출하고 있다.

콘진원은 대기업과 해외 IP 중심의 산업 속에서 국내 중소 기업이 도약할 수 있는 발판을 마련하고자 노력하고 있다. 대기업과 중소 콘텐츠 기업 간 협력체계 구축을 돕는 'IP 라이선싱 빌드업' 사업을 운영하며 협업 콘텐츠 IP 제작·유통을 지원한다. 또 캐릭터 라이선싱 페어, 콘텐츠 IP 산업전 등 콘진원이 주최하는 행사의 전시부스 제작·홍보 지원은 물론 사업 확장의 기회를 함께 모색하는 중이다.

조현래 콘진원 원장은 "K-콘텐츠의 판로 개척과 육성을 위해서는 이종산업 간의 협업이 중요하다"며 "이번 MOU를 바탕으로 한 협업과 상생으로 콘텐츠 산업 성장에 시너지를 낼 수 있도록 적극 지원하겠다"고 말했다.윤선영기자 sunnyday72@dt.co.kr


[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