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지털타임스

 


송영길 "신당 창당, 가능성 열어놔…반윤 연대해야"

프린트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이준석, 한동훈에 좋은 얘기? 순수성 의심"
송영길 "신당 창당, 가능성 열어놔…반윤 연대해야"
송영길 전 더불어민주당 대표<연합뉴스>

송영길 전 더불어민주당 대표는 21일 자신의 신당 창당 가능성을 열어두면서 반윤 연대가 필요하다고 강조했다.

송 전 대표는 이날 CBS 라디오 '김현정의 뉴스쇼'에 출연해 신당을 만들 것이냐는 진행자의 물음에 "가능성을 열어놨다"며 "윤석열 정권과 맞서기 위해서는 비례대표에서 개혁적인 당이 의석수를 많이 차지하는 게 민주당에도 힘이 될 것 같다"고 말했다.

송 전 대표는 "민주당이 공격적으로 야당다운 모습을 보이지 않고 있다는 지적이 있다"며 "윤석열 검찰 독재에 맞서 선명하게 싸울 수 있는, 실제 싸우고 있는 분들을 중심으로 구상하고 있다"고 전했다.

정치개혁특별위원회에서 선거제 개편을 제대로 해야 한다고도 했다. 송 전 대표는 "만약 민주당이 병립형으로 회귀한다고 하면 (당 현역 의원과) 관여하고 싶은 생각이 없다"고 선을 그었다.


조국 전 법무부 장관과 함께 할 수 있느냐는 질문에는 "당을 하고 안 하고의 문제가 아니라 반윤 연대 텐트가 필요하다"며 "이준석 전 국민의힘 대표도 대구에서 출마하고 실제 진검승부를 국민의힘과 한다면 그런 반윤 연대가 가능할 수 있다"고 했다.
다만 "'이준석 신당'은 한동훈 법무부 장관과 함께 할 수 있다면서 검찰 독재의 본질을 비판하지 않는 '이중 메시지'를 보내고 있다. 이준석 전 국민의힘 대표의 순수성이 의심될 수 있다"고 지적했다.

안소현기자 ashright@dt.co.kr


[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