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지털타임스

 


삼성 `초대형 스마트 LED 사이니지` 라스베이거스 F1 빛냈다

프린트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삼성전자는 지난 16일(현지시간)부터 3일간 미국 네바다주 라스베이거스에서 열린 '포뮬러 원(F1) 라스베이거스 그랑프리 2023'에 초대형 스마트 LED 사이니지를 공급했다고 19일 밝혔다.

이번 경기는 41년만에 라스베이거스에서 개최되는 세계 최고의 자동차 경주대회로, 관람객들은 경기장 전역에 설치된 삼성전자 디스플레이를 통해 레이싱 영상 등을 관람했다.

가장 주목할 부분은 총 면적이 약 2617㎡ 규모로 F1 경기장 빌딩 루프탑에 수평으로 설치된 'F1 로고 모양의 LED 사이니지'다. 강렬한 태양빛 아래에서도 최대 밝기 8000니트와 HDR10+ 기술을 자랑하는 삼성 스마트 LED 사이니지는 약 147m 길이로 축구경기장의 길이보다 길다.

또 F1 건물의 외벽, 총 3개의 대형 관중석 스크린, 출입구 및 레이싱 일부 구간에도 LED 사이니지가 설치되어 역사적인 레이스를 실감나게 관람할 수 있다.

삼성전자가 이번 F1 라스베이거스 그랑프리에 공급한 LED 모듈은 2만5000여개로 모두 합치면 라스베이거스 F1 트랙(약 6.2㎞)을 2바퀴 반을 돌 수 있을 만큼 긴 길이다.

삼성전자는 미국프로농구(NBA) 골든스테이트 워리어스의 홈구장 '체이스 센터', 미국프로풋볼(NFL) 로스앤젤레스 램스와 차저스의 홈구장 '소파이 스타디움'과 라스베이거스 레이더스의 홈구장 '얼리전트 스타디움', 미국프로야구(MLB) 뉴욕 메츠의 홈구장 '시티 필드' 등 미국 내 주요 스포츠 경기장에서도 첨단 디스플레이 기술을 통해 최상의 관중 경험을 제공하고 있다.

최경식 삼성전자 북미총괄(사장)은 "세계인의 스피드 축제인 F1 라스베이거스 그랑프리에 스마트 LED 사이니지를 대거 공급해 행사를 빛내게 됐다"며 "앞으로도 스포츠 경기장 뿐만 아니라 옥외광고와 각종 이벤트 등 다양한 분야에서 최고 수준의 디스플레이 기술을 선보이겠다"고 말했다.전혜인기자 hye@dt.co.kr

삼성 `초대형 스마트 LED 사이니지` 라스베이거스 F1 빛냈다
지난 16일(현지시간)부터 사흘간 미국 네바다주 라스베이거스에서 열린 '포뮬러 원(F1) 라스베이거스 그랑프리 2023' 행사장 전경. 삼성전자는 이 행사장에 초대형 스마트 LED 사이니지를 공급했다고 19일 밝혔다. 삼성전자 제공.

삼성 `초대형 스마트 LED 사이니지` 라스베이거스 F1 빛냈다
지난 16일(현지시간)부터 사흘간 미국 네바다주 라스베이거스에서 열린 '포뮬러 원(F1) 라스베이거스 그랑프리 2023' 행사장 전경. 삼성전자는 이 행사장에 초대형 스마트 LED 사이니지를 공급했다고 19일 밝혔다. 삼성전자 제공.

삼성 `초대형 스마트 LED 사이니지` 라스베이거스 F1 빛냈다
미국 네바다주 라스베이거스에서 열린 '포뮬러 원 라스베이거스 그랑프리 2023'에 삼성전자가 공급한 스마트 LED 사이니지. 삼성전자 제공




[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