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지털타임스

 


삼성전자 `98인치 TV` 판매량 3배 늘었다

프린트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삼성전자 `98인치 TV` 판매량 3배 늘었다
삼성전자 모델이 서울 강남구 대치동에 위치한 삼성스토어 대치점에서 '삼성 TV 슈퍼빅 페스타' 프로모션을 소개하고 있다. 삼성전자 제공

삼성전자는 프리미엄 TV에 대한 수요가 늘면서 올해 3분기 네오 QLED 8K·네오 QLED·QLED 라인업을 모두 갖춘 98인치(247㎝) TV 누적 수량 기준 판매량이 작년 같은 기간 대비 3.2배 많은 판매량을 달성했다고 3일 밝혔다.

아울러 QLED와 OLED TV의 3분기 판매 금액이 전년 동기보다 14% 증가했으며, 이는 국내 TV 전체 판매액의 약 80%를 차지한다고 회사측은 설명했다.

회사는 이에 맞춰 다음 달 30일까지 전국 온·오프라인 매장에서 '삼성 TV 슈퍼빅 페스타'를 연다. 특별 행사 모델을 구입하면 소형 TV와 사운드바를 추가로 주는 등 다양한 경품을 준비했다. 전국 온·오프라인 매장에서 진행되는 이번 슈퍼빅 페스타는 65인치 이상 네오 QLED 8K, 네오 QLED, OLED, 더 프레임 TV와 75인치 이상 QLED TV 제품군이 대상이다.

먼저 네오 QLED 8K 모델과 네오 QLED 모델에 차등 포인트 혜택을 추가 증정한다. 오는 10일까지는 특별 행사 모델을 운영해 포인트 혜택을 추가 지급한다. 98인치 네오 QLE에는 43인치 더 세리프와 사운드바를, 83인치 OLED에는 사운드바를 추가로 준다.

또 삼성전자는 행사 기간 동안 특정 모델 대상 우수 후기 작성자를 선정해 휴테크 안마의자, 누하스 눈마사지기 등을 증정한다. 퀴즈 참여 고객에게 추첨을 거쳐 더 프리미어와 롤러블 스크린을 증정하는 이벤트와 혼수 인증 고객 추첨 이벤트도 진행한다.

황태환 삼성전자 한국총괄(부사장)은 "콘텐츠 시청 트렌드가 다변화하고 전문화되면서 초대형·고화질 TV의 수요도 지속적으로 증가하고 있다"며 "대화면 TV 교체를 고려해왔던 소비자들이 '삼성 TV 슈퍼빅 페스타'를 통해 풍성한 혜택을 받고 삼성 TV만의 몰입감 넘치는 시청 경험을 할 좋은 기회"라고 말했다.전혜인기자 hye@dt.co.kr


[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