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지털타임스

 


2023년 노벨 생리의학상에 mRNA 백신 개발 카탈린 카리코·드루 와이즈먼

프린트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2023년 노벨 생리의학상에 mRNA 백신 개발 카탈린 카리코·드루 와이즈먼
코로나19 mRNA 백신을 개발한 카탈린 카리코(Katalin Kariko·오른쪽) 독일 바이오앤텍 수석 부사장과 드루 와이즈먼(Drew Weissman) 미국 펜실베이니아대 의대 교수. 사진=미 펜실베이니아대

2023년 노벨상 생리의학상 수상자로 코로나19 팬데믹 상황에 인류에 탈출구를 만들어 준 mRNA(메신저리보핵산) 백신을 개발한 연구자들이 선정됐다.

2일(현지시간) 스웨덴 왕립과학원 노벨위원회는 카탈린 카리코와 드루 와이즈먼에게 노벨 생리의학상을 주기로 결정했다고 발표했다.

헝가리 태생 카탈린 카리코 (Katalin Kariko)와 미국 출신 드루 와이즈먼 (Drew Weissman)은 mRNA 백신 연구를 통해 코로나19 팬데믹 상황에 인류가 발빠르게 탈출구를 열 수 있도록 했다. 실험실의 연구에 머물러 있던 mRNA 백신은 코로나19 팬데믹 시기에 최초로 상용화됐다.

올해 분야별 노벨상 수상자는 이날 생리의학상 수상자를 시작으로 3일 물리학상, 4일 화학상, 5일 문학상, 6일 평화상, 9일 경제학상 순으로 발표될 예정이다.

노벨상 수상자에게는 메달 및 증서와 함께 상금 1000만 스웨덴 크로나(한화 약 12억3800만원)가 지급된다. 이준기기자 bongchu@dt.co.kr

2023년 노벨 생리의학상에 mRNA 백신 개발 카탈린 카리코·드루 와이즈먼
사진=로이터




[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