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지털타임스

 


미리 환호하다 아차차 0.01초 차 銀… 韓롤러, 남자 3,000m 계주 뻐아픈 실책

프린트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미리 환호하다 아차차 0.01초 차 銀… 韓롤러, 남자 3,000m 계주 뻐아픈 실책
1일 중국 항저우 첸탕 롤러스포츠 센터에서 열린 19회 항저우 아시안게임 롤러스케이트 남자 스피드 스케이트 1,000m 결승에서 금메달을 획득한 최광호가 역주하고 있다. [연합뉴스]



한국 롤러스케이트 스피드 남자대표팀이 2022 항저우 아시안게임 3,000m 계주에서 0.01초 차이로 아쉽게 은메달을 차지했다.

최인호(논산시청), 최광호(대구시청), 정철원(안동시청)으로 구성된 대표팀은 2일 중국 저장성 항저우 첸탕 롤러스포츠 센터에서 열린 대회 결승에서 가장 먼저 결승선에 들어온 것으로 보였으나 마지막 주자가 금메달을 확신하고 환호를 하는 사이 접전을 벌이던 대만선수에게 0.01초 차이로 은메달에 그쳤다.


여자대표팀은 앞서 열린 여자 3,000m 계주에서 은메달을 획득했다.
김대성기자 kdsung@dt.co.kr


[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