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지털타임스

 


금호피앤비화학·동성케미컬 합작 `디앤케이켐텍`, 단열재 시장 진출

프린트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금호피앤비화학은 동성케미컬과의 합작투자법인인 디앤케이켐텍이 금호석유화학 건자재 브랜드인 휴그린으로 단열재 시장에 본격 진출한다고 25일 밝혔다.

디앤케이켐텍은 지난 2020년 1월 금호석유화학그룹 계열사 금호피앤비화학과 동성케미컬이 절반씩 지분을 투자해 설립한 페놀폼 단열재(PF보드) 전문 제조기업이다. 지난해 충청남도 예산일반산업단지에 원료 설비와 발포 공장 건설을 완료하고 이번 상업화 개시를 위해 제품 생산 시운전을 진행해 왔다.

디앤케이켐텍의 기능성 PF보드는 금호석유화학의 프리미엄 건자재 브랜드인 휴그린으로 출시된다. 성능과 목적에 따라 '휴그린 PF보드'(준불연), '휴그린 PF보드 Core'(심재준불연)의 두 가지 모델로 구성된다.

휴그린 PF보드의 열전도도는 건축용 일반 유기 단열재 중 최고 수준이다. 핵심모델인 심재준불연 제품은 외부 마감재는 물론 내부의 재료 역시 준불연 성능을 가져 건물 외벽과 필로티 등에 사용된다.

디앤케이켐텍은 품질과 친환경 인증 취득을 준비하고 생산 설비 증설 역시 적극 검토하는 등 추후 수요 확대에 선제적으로 대비한다는 계획이다. 지난해 준불연 소재 관련 규제가 강화되면서 기존 우레탄폼 등의 단열 소재 수요가 점차 PF보드로 이동할 것으로 전망되기 때문이다.

신우성 금호피앤비화학 대표는 "업계를 대표하는 두 회사의 협력으로 탄생한 디앤케이켐텍의 시너지 효과를 기대한다"며 "단열재 시장에서 차별화된 기술과 서비스를 갖춘 PF보드 메이커로 거듭날 것"이라고 말했다.

이만우 동성케미컬 대표는 "양사의 독자 기술로 원료에서 제품까지 일괄 생산 체제를 구축했다"며 "다양한 제품 개발로 디앤케이켐텍의 성장에 기여할 것"이라고 했다.박한나기자 park27@dt.co.kr

금호피앤비화학·동성케미컬 합작 `디앤케이켐텍`, 단열재 시장 진출
디앤케이켐텍 사업장. 금호피앤비화학 제공.




[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