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지털타임스

 


교촌그룹 송종화 부회장 취임…"브랜드 강화·미래 성장동력 확보"

프린트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교촌치킨 운영사인 교촌에프앤비는 20일 경기도 오산 본사에서 권원강 회장을 비롯한 임직원들이 참석한 가운데 송종화 부회장 취임식을 열었다고 밝혔다.

송 부회장은 2003년부터 2012년까지 교촌에프앤비 총괄상무·사장으로 재직했다. 당시 미국, 중국 시장에 처음 진출하고 인기 제품인 허니시리즈 출시 등 굵직한 성장의 전기를 마련했다는 평가를 받는다.

앞으로 송 부회장은 국내 가맹사업, 신성장 사업, 해외사업, 각 계열사 등을 총괄하는 역할을 맡는다. 특히 브랜드 경쟁력 강화와 미래 성장동력 확보에 주력할 예정이다.


이날 송 부회장은 취임사에서 "교촌은 위기 때마다 상생을 바탕으로 가맹점과 본사가 마음과 지혜를 모아 극복해 왔다"며 "제품에 대한 지극한 정성과 사람을 향한 진정한 배려로 지금의 어려움을 넘어 100년 기업으로 성장시킬 것"이라고 말했다.김수연기자 newsnews@dt.co.kr
교촌그룹 송종화 부회장 취임…"브랜드 강화·미래 성장동력 확보"
송종화 교촌그룹 부회장. 교촌그룹 제공




[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