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지털타임스

 


SK·KB은행 "ESG 우수협력사 저금리 대출 지원"

프린트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SK그룹과 KB국민은행이 ESG(환경·사회·지배구조) 우수 협력사들에 최대 1조원 규모의 저금리 대출을 시행하기로 했다. SK와 KB국민은행은 SK 협력사들의 ESG 경영 확대를 위한 양해각서(MOU)를 체결했다고 20일 밝혔다.

SK는 자체 개발한 '클릭 ESG' 프로그램으로 올해 기준 총 1100여 곳의 협력사들에 대한 ESG 진단을 실시했다. 여기서 우수등급을 받은 협력사에 금리 0.9∼1.4%포인트를 감면한 저금리 대출을 시행한다.

특히 △에너지 저장(리튬이온 배터리, 배터리 관리체계 등) △환경 보호(플라스틱 업사이클링, 폐수처리 등) △환경 개선(대기오염 관리, 친환경 공조시스템 등) 등 친환경 분야 기술력을 갖춘 협력사에는 최대 2.7%포인트까지 금리를 낮춘 'KB유망분야 성장기업 우대대출'을 해준다.

두 회사는 SK 협력사들의 ESG 경영 수준 향상을 위해 다양한 컨설팅을 제공한다.

또 다음달 개최 예정인 'KB 굿잡 채용박람회' 등을 통해 우수 인력 채용도 지원할 계획이다.


조경목 SK수펙스추구협의회 SV(사회적가치)위원장은 "이번 상생협력 프로그램이 중소·중견 협력사들의 ESG 경영 확대와 동반성장에 실질적 도움이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이재근 KB국민은행장은 "친환경 우수기업에 금융 혜택 및 ESG 컨설팅 서비스 확대 등을 통해 중소기업들이 ESG 경쟁력을 강화하고 글로벌 무대에서 성장해 나갈 수 있도록 지원할 것"이라고 했다.

한편 SK는 지난 3월부터 신한은행과도 협력해 ESG 우수협력사에 대한 금리우대 대출을 시행하고 있다. 시중은행과의 연이은 협력으로 ESG 우대대출 가능 규모가 총 1조2000억원으로 확대돼 SK 협력업체들이 ESG 경영을 강화하는 데 큰 도움이 될 것으로 SK는 기대했다.박은희 이미션기자 ehpark@dt.co.kr

SK·KB은행 "ESG 우수협력사 저금리 대출 지원"
조경목(왼쪽) SK수펙스추구협의회 SV위원장과 이재근 KB국민은행장이 지난 19일 서울 종로구 SK서린빌딩에서 SK그룹 협력사들의 ESG 경영 확대를 위한 양해각서(MOU)를 체결한 뒤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SK 제공




[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