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지털타임스

 


"기업용 OCI에 생성형 AI 기능 더한다" [오라클 클라우드월드 2023]

프린트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기업용 OCI에 생성형 AI 기능 더한다" [오라클 클라우드월드 2023]
19일(현지시간) 미국 라스베이거스에서 '오라클 클라우드월드 2023'이 개막했다. 오라클 제공

오라클이 기업용 OCI(오라클 클라우드 인프라스트럭처)에 생성형 AI(인공지능) 기능을 더한다. 이를 토대로 기업의 비즈니스를 자동화하고 의사결정 개선, 고객 경험 향상을 지원한다는 계획이다.

오라클은 19일(현지시간) 미국 라스베이거스에서 개최한 '오라클 클라우드월드 2023'에서 'OCI 생성형 AI 서비스'를 제한적으로 출시한다고 발표했다.

이날 공개한 생성형 AI 서비스는 사용자가 가용한 API(응용 프로그램 인터페이스)를 통해 LLM(대규모언어모델)을 자체 애플리케이션에 통합할 수 있도록 지원하는 관리형 서비스다. 오픈AI의 대항마로 평가받는 코히어와의 협업으로 탄생했으며 LLM을 지원해 기업의 엔드 투 엔드(end-to-end) 비즈니스 프로세스 자동화, 의사결정 과정 개선, 고객 경험 향상, 안전한 데이터 보호를 꾀한다.


정식 출시 이후에는 더 높은 정확도로 응답하는 생성형 AI 기술인 검색 증강 생성을 제공하는 AI 벡터 검색과 원활하게 작동할 예정이다. 또한 퓨전 클라우드 애플리케이션 제품군, 넷스위트 등 오라클의 SaaS(서비스형 소프트웨어) 애플리케이션 제품군과 서너 등 산업용 애플리케이션 전반에 내장할 생성형 AI 기능의 기반으로서 작용할 전망이다.
클레이 마고요크 오라클 OCI 총괄 부사장은 "오라클의 생성형 AI 기능은 엄격한 데이터 보안, 개인정보 보호 요구 사항을 충족하고 있다"며 "기업들은 안심하고 이를 활용해 프로세스를 자동화하고 의사결정 과정을 개선하는 한편 고객 경험을 향상할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라스베이거스(미국)=윤선영기자 sunnyday72@dt.co.kr


[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