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지털타임스

 


롯데케미칼, 친환경 소재 브랜드 `에코시드` 출시

프린트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롯데케미칼이 친환경 소재 브랜드인 '에코시드(ECOSEED)를 출시했다고 19일 밝혔다.

롯데케미칼은 이번 브랜드 출시로 플라스틱 리사이클과 탄소 저감 가능한 그린비즈니스를 확대할 계획이다. 물리적·화학적으로 재활용한 리사이클 소재(PCR)와 바이오플라스틱 소재(Bio-PET)를 에코시드 브랜드로 통합했다. 2030년까지 에코시드 100만톤 공급이 목표다.

에코시드는 미래 녹색지구를 위해 가장 작은 단위부터 환경을 생각한다는 의미다. 'e'를 씨앗에서 잎을 싹 틔우는 형태로 디자인하고 선순환을 상징하는 무한대 기호를 형상화했다.

고객들에게 첫 선을 보인 에코시드 소재 브랜드는 일상 생활에서 주로 사용되는 대부분의 플라스틱을 리사이클 할 수 있는 고품질의 제품군을 보유하고 있다. 국내 최초 열분해 납사 제품 생산과 국내 최대 규모의 화학적 재활용 페트의 공장 전환, 용매 정제 독자 기술 등 친환경 리사이클 기술력을 확보하고 있다.


또 리사이클 소재 디자인 솔루션 개발과 고기능성 컴파운딩 제품 생산 등 고객 맞춤형 솔루션 제공이 가능하다. 유럽과 미주, 아시아 등 글로벌 생산거점 운영과 원료 소싱 파트너사들과의 제휴로 글로벌 고객사들의 요구에 긴밀한 대응이 가능하다고 회사측은 전했다.
김교현 롯데케미칼 부회장은 "자원선순환은 단순히 미래세대를 위한 화두에서 벗어나 기업과 국가가 생존을 지속하기 위한 필수조건으로 우리 생활에 큰 영향을 미치는 일부분이 되고 있다"며 "에코시드가 플라스틱 순환경제를 실천하는 지속가능한 씨앗이 될 수 있도록 노력할 것"이라고 말했다. 박한나기자 park27@dt.co.kr

롯데케미칼, 친환경 소재 브랜드 `에코시드` 출시
황민재(왼쪽부터) 롯데케미칼 종합기술원장, 이상현 아로마틱본부장, 황진구 기초소재사업대표, 김교현 부회장, 이영준 첨단소재사업대표, 신성재 ABS본부장, 김민우 전략경영본부장이 지난 18일 서울 롯데월드타워에서 에코시드 출시를 기념해 기념사진을 찍고 있다. 롯데케미칼 제공.






[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