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지털타임스

 


이재명이 선택한 `녹색병원`은 어떤 곳?…병상단식 계속된다

프린트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이재명이 선택한 `녹색병원`은 어떤 곳?…병상단식 계속된다
단식 중이던 더불어민주당 이재명 대표가 건강 악화로 국회 인근 여의도 성모병원으로 이송된 가운데 18일 오전 이 병원에서 다른 병원으로 이송되고 있다. 연합뉴스

장기간 단식끝에 병원으로 후송된 이재명 더불어민주당 대표가 19일 병원에서도 단식을 계속 이어가겠다는 의사를 밝혔다.

한민수 민주당 대변인은 이날 이 대표가 입원한 서울 중랑구 녹색병원 앞에서 "이 대표가 이송 후에도 병상에서 단식을 이어가겠다고 밝혔다"면서 "폭주하는 정권에 제동을 걸기 위해 자신이 앞장서야 한다는 의지로 해석된다"고 설명했다.

한 대변인은 "최소한 수액 치료 외에는 일절 음식 섭취를 하지 않을 계획"이라며 "위급한 상황은 넘겼지만, 아직 기력은 전혀 회복하지 않은 상황"이라고 덧붙였다.


이 대표는 단식 19일째인 이날 혈당이 급속히 떨어지며 정신이 혼미한 상태로 알려졌다. 이에 민주당에서 앰뷸런스를 불렀고, 인근 여의도 성모병원으로 이송됐다. 다만 이곳에서 생리식염수 투여 등 응급조치만 받았고 이 대표는 녹색병원으로 옮겼다.
한 대변인은 이 대표가 여의도 성모병원에 입원하지 않고 녹색병원으로 이송해 치료받는 것과 관련해 "녹색병원은 단식 치료 경험이 있는 전문의들이 있는 곳"이라며 " 치료를 뒷받침할 시설이 완비된 병원으로 의료진이 권유한 것"이라고 말했다.임재섭기자 yjs@dt.co.kr
이재명이 선택한 `녹색병원`은 어떤 곳?…병상단식 계속된다
단식 중 건강 악화로 18일 여의도 성모병원에서 응급치료를 받은 이재명 더불어민주당 대표가 같은 날 녹색병원으로 이송을 위해 응급차에 탑승하고 있다. 연합뉴스.






[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