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지털타임스

 


숭실대, 교육부 대학혁신지원 연차평가 ‘AA등급’

프린트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숭실대, 교육부 대학혁신지원 연차평가 ‘AA등급’
숭실대학교 전경 [숭실대 제공]

숭실대학교(총장 장범식)가 교육부 대학혁신지원사업 Ⅰ유형(일반재정지원) 1차 년도(2022년) 연차평가 결과, AA등급(교육혁신 전략 'A', 자체 성과관리 'A')을 받았다고 14일 밝혔다.

대학혁신지원사업은 대학별 자율혁신을 통한 체질 개선으로 양질의 대학교육 및 미래 인재 양성을 돕는 대학재정지원사업으로 총 117개 대학이 사업에 참여하고 있다. 교육부는 이번 연차평가에서 기존 평가 지표를 대폭 간소화하고 ▲대학의 교육혁신전략 ▲자체 성과관리 ▲핵심 교육성과(유지충원율)의 3개 영역을 평가했다.

숭실대는 교육혁신 전략목표를 으로 설정하고 5대 추진전략과 2대 추진체계를 수립했다. '경계를 뛰어넘는 전공선택권 확대', '학생 주도적 맞춤형 전공·융합교육 확대', '효율적인 대학자원 활용체계 구축'을 핵심 추진과제로 설정하고 사업을 추진했으며, 대학혁신 계획이 도전적으로 구성되어 있다는 평가를 받았다.

장범식 총장은 "학생의 전공선택 및 진로지원 내실화를 실현하기 위해 우리 대학의 중장기 발전계획과 연계하여 교육을 혁신하고 있다"며 "사회수요 변화에 대응해 학사운영 및 학내 관련 제도를 유연화·융합화 하는 등 학생과 대학이 함께 성공하고 발전할 수 있도록 지속적인 노력을 기울이겠다"고 말했다.

한편, 숭실대는 최근 삼성 반도체 겸임교수 14명 임용, LG U+정보보호학과 신설, 4단계 BK21(두뇌한국)사업 지능형 반도체 분야 선정 등 IT 분야 최고 수준의 인재 육성을 견인하고 있으며, 대학 창의적 자산 실용화 지원사업(BRIDGE 3.0)과 서울 캠퍼스타운 사업에 선정되는 등 국비 수주를 확대함과 동시에 대학혁신에 앞장설 계획이다.

연소연기자 dtyso@dt.co.kr




[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