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지털타임스

 


한국GM, 전사 안전 캠페인 전개…"안전이 최우선"

프린트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제너럴 모터스(GM, General Motors)는 본사를 포함한 전 세계 사업장을 대상으로 안전문화 정착을 위해 11일부터 GM 글로벌 안전 주간 캠페인을 개최한다고 14일 밝혔다.

GM 한국사업장도 GM의 '글로벌 안전 주간' 캠페인의 일환으로 11일부터 일주일 간 전사 안전 캠페인을 전개해 오고 있다.

한국사업장은 이번 캠페인 주간을 맞아 부평, 창원, 보령 등 전국 사업장의 안전 진단과 현장 안전 점검, 임직원들의 안전의식 제고를 위한 캠페인과 체험행사 등 사업장의 안전 확보를 위한 다양한 활동을 점검할 계획이다.

또 이 기간동안 정신건강 증진 심리 상담, 혈관 건강도 측정·분석, 손가락 사고 위험 인지 캠페인, 사업장 내 안전 확보를 위한 실천 등도 함께 추진한다.


파이야즈 칸 GM 한국사업장 최고안전책임자는 "임직원과 방문자, 협력업체 직원 등 모두가 안전하게 근무할 수 있는 환경을 제공하기 위해서는 불안전한 상황에 대해 과감하고 대담하게 목소리를 내는 것이 중요하다"라며 "이번 안전 캠페인을 통해 개개인의 안전 의식을 돌아보고 이를 통해 보다 향상된 안전 문화 확립을 기대한다"라고 말했다.
이상현기자 ishsy@dt.co.kr

한국GM, 전사 안전 캠페인 전개…"안전이 최우선"
14일 '세이프티 히어로' 시상식에 참석한 파이야즈 칸(윗줄 왼쪽에서 네번째) GM 한국사업장 최고안전책임자(CSO)를 비롯, GM 한국사업장 사장, GM 연구개발법인 사장 등 GM 한국사업장의 임원진이 수상자로 선정된 직원들을 축하하고 기념 촬영을 하는 모습. 한국GM 제공




[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