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지털타임스

 


지평주조, 새 CI 달고 10개국에 막걸리 선보인다

프린트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지평주조, 새 CI 달고 10개국에 막걸리 선보인다
지평주조의 새로운 CI. 지평주조 제공

지평주조는 7일 새 CI를 공개하며 한국 술의 세계화를 위한 글로벌 진출의 청사진을 발표했다.

지평주조가 공개한 새로운 CI(Corporate Identity)는 태극 문양을 디자인 모티브로 적용해 '가장 한국적인 술이 세계적인 술'이라는 지평주조의 우리 술 문화 공유가치를 시각화한 것이 특징이다. 여기에 지평주조의 도전정신과 무한한 가능성, 제품의 품질과 진정성을 상징하는 '지평 인피니트 블루' 컬러를 사용해 한국 술의 발전과 번영을 표방했다고 회사는 설명했다.

새 CI는 전 세계에 우리 술 문화를 공유하는 글로벌 기업으로 도약하기 위한 지평주조의 강한 의지와 포부를 담아 기존의 한글에서 영문 '지평 브루어리(Jipyeong Brewery)'로 변경됐다.


지평주조는 새로운 CI 도입을 발판삼아 올해부터 본격적인 글로벌 진출에 나선다. 3년 내 해외 매출 500만 달러를 목표로, 올해 미국과 유럽, 동남아 국가를 포함해 총 10개국에 지평막걸리를 수출할 계획이다.
지평주조 관계자는 "100여 년에 가까운 시간 동안 전통주를 연구하며 한국 술 문화를 선도해 온 지평주조가 이제 글로벌 기업으로 도약하기 위한 첫 발을 내딛게 됐다"며 "새로운 마음가짐으로 해외 수출, 주종 라인업 확대, 다양한 브랜드 콜라보 등을 성사시킴으로써 소비자들에게 더 많은 한국 술을 알리고 소통할 수 있도록 노력할 것"이라고 말했다.김수연기자 newsnews@dt.co.kr


[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