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지털타임스

 


고속도로 휴게소 `인기` 라면·호두과자 모두 올랐다

프린트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연휴에 나들이 하는 사민들이 많이 찾는 고속도로 휴게소의 인기 상품인 라면과 호두과자가 많이 오른 것으로 나타났다. 어린이날과 부처님오신 날 등 연휴로 시민들 이동이 잦았던 지난달 고속도로 휴게소 음식 가격이 1년 전에 비해 5%이상 올랐다.

6일 국회 국토교통위원회 소속 더불어민주당 김수흥 의원(전북 익산갑)이 한국도로공사로부터 받은 자료에 따르면 올해 5월 기준 고속도로 휴게소 매출 상위 10개 음식값은 1년 전인 지난해 5월보다 평균 5.4% 올랐다.

인기 식품인 라면이 작년 평균 3940원에서 지난달 4415원으로 12.1%로 급등했다.

호두과자(4548원→4936원, 8.5%), 돈가스(9341원→1만111원, 8.2%), 어묵우동(6060원→6403원, 5.6%), 비빔밥(8783원→9274원, 5.6%) 등도 가격이 많이 올랐다.

이 밖에 국밥(8319원→8654원, 4.0%), 핫도그(4140원→4289원, 3.6%), 아메리카노 커피(4321원→4461원, 3.2%) 등도 3∼4% 안팎 수준으로 올랐다.

김 의원은 "물가가 많이 올라 서민 부담만 커지고 있다"며 "정부는 하루빨리 물가 및 민생안정 대책을 마련해야 한다"고 말했다

임재섭기자 yjs@dt.co.kr

고속도로 휴게소 `인기` 라면·호두과자 모두 올랐다
연합뉴스






[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