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지털타임스

 


제주 찾은 몽골 지자체 부시장, 20대 여성 성폭행 혐의로 구속

프린트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제주 찾은 몽골 지자체 부시장, 20대 여성 성폭행 혐의로 구속
제주 동부경찰서 [연합뉴스]

제주를 찾은 몽골 지방자치단체의 부시장이 자국 공연단의 20대 여성을 성폭행한 혐의로 구속돼 조사를 받고 있다.

5일 제주 동부경찰서에 따르면 공연단을 이끌고 제주를 찾은 몽골 만달시 부시장 A씨는 지난 4일 오전 1시쯤 제주시의 한 호텔에서 공연단 관계자인 몽골인 20대 여성 B씨를 성폭행한 혐의를 받는다. A씨는 당시 술에 취한 상태였던 것으로 알려졌다.

B씨는 A씨를 뿌리치고 방을 빠져나와 호텔 관계자에게 도움을 요청했고, A씨는 긴급출동한 경찰에 의해 긴급 체포됐다.

A씨는 경찰조사에서 관련 혐의를 일부 인정했지만, 구속영장 실장심사에서는 혐의를 부인한 것으로 알려졌다.


법원은 도주 우려 등을 이유로 A씨에 대한 구속영장을 발부했다.
만달시는 수도 울란바토르에서 북쪽으로 약 270㎞ 떨어진 몽골의 도시다.

A씨는 최근 제주의 한 행사에 몽골 전통공연단의 공연단장 자격으로 방문했다. 박양수기자 yspark@dt.co.kr




[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