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지털타임스

 


태평양도서 5개국 장차관, 네이버1784 찾았다

프린트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태평양도서 5개국 장차관, 네이버1784 찾았다
태평양도서 5개국 주요 관계자들이 지난 1일 네이버 1784를 방문해 루키를 시연하고 있다.

태평양도서 5개 국가의 장·차관 등 주요 관계자들이 네이버의 세계 최초 로봇 친화형 빌딩 1784를 방문했다.

2일 네이버에 따르면 태평양도서 5개국 주요 관계자들은 전날 경기 성남시 분당구에 위치한 네이버 1784를 찾았다.

주요 참석자는 △티모시 마시우 파푸아뉴기니 독립국 정보통신기술부 장관 △틴지카 엘리카나 쿡제도 외교통상부 차관보 △도밍고 바우로 카부나레 키리바시 공화국 정보통신교통부 정보보호최고책임자 △레파오알리 우누토아 아우엘루아 포노티 사모아독립국 정보통신기술부 CEO △앤드류 토이모아나 통가왕국 총리실 디지털전환과장 등이다.


이번 방문은 지난달 29일 열린 '2023 한-태평양도서국 정상 회의' 연장선상으로 국내 대표 인터넷 플랫폼 기업인 네이버의 기술을 직접 체험해보자는 차원이다. 방문단 일행은 1784에 구현된 네이버의 AI(인공지능)·로봇·디지털트윈 등 다양한 최첨단 기술을 체험한 후 IT 기술력 확보가 국가 경쟁력 증진에 매우 중요하다는 데 의견을 모았다. 네이버 측에서는 채선주 네이버 대외·ESG 정책 대표와 강상철 네이버랩스 책임리더, 장근창 네이버클라우드 리더 등이 참석했다.
한편 지난달 23일에는 약 10년 만에 방한한 WTO(세계무역기구) 사무총장이 네이버를 방문한 바 있다.윤선영기자 sunnyday72@dt.co.kr




[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