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지털타임스

 


컴투스로카, 60억원 투자 유치…"VR 경쟁력 키운다"

프린트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컴투스로카, 60억원 투자 유치…"VR 경쟁력 키운다"
컴투스의 자회사 컴투스로카가 60억원 규모의 전략적 투자를 유치했다고 30일 밝혔다. 컴투스를 비롯해 벤처 캐피털인 아주IB투자와 대성창업투자, 기업은행이 투자에 참여했다.

컴투스로카는 '블레이드2' PD로 잘 알려진 신현승 대표를 비롯한 전문 인재들이 2021년 설립한 VR(가상현실) 전문 게임 개발사다. 지난 2월 첫 번째 액션 RPG(역할수행게임) 타이틀 '다크스워드'를 중국 PICO 스토어에서 출시한 바 있다.

'다크스워드'는 다크판타지 세계관을 기반으로 PC 등의 장비 없이 VR 기기에서 단독 실행이 가능하다. 중국 시장 출시와 함께 PICO 중국 스토어 전체 유료 앱, 신규 출시 앱 순위 1위를 기록했다. 연내 PICO 글로벌 스토어와 글로벌 VR 기기 시장 점유율 1위인 메타 스토어로 확대 출시할 예정이다.


컴투스로카는 이번 투자 유치를 기반으로 '다크스워드'의 세계 시장 공략을 위한 사업·개발력을 더욱 강화한다는 목표다. 컴투스의 유력 IP(지식재산권) 등을 활용한 차기 프로젝트 개발 연구·인프라에도 활용한다.
신현승 컴투스로카 대표는 "'다크스워드'를 비롯한 다양하고 우수한 VR 게임 타이틀로 전 세계에 두터운 팬덤을 확보하고 사업 경쟁력을 탄탄하게 키워갈 것"이라고 말했다.윤선영기자 sunnyday72@dt.co.kr
컴투스로카, 60억원 투자 유치…"VR 경쟁력 키운다"
'다크스워드'. 컴투스로카 제공




[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