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지털타임스

 


현대百, 자원순환 캠페인 진행

프린트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현대백화점이 사용하지 않는 휴대폰을 수거해 금속자원으로 재활용하는 친환경 캠페인에 나선다.

현대백화점은 오는 31일까지 압구정본점 등 전국 16개 점포 사은데스크에서 사용하지 않는 휴대폰을 수거하는 '휴대폰 자원순환 캠페인'을 진행한다고 26일 밝혔다.

휴대폰 자원순환 캠페인을 통해 수거된 휴대폰은 재활용 전문업체로 보내져 파쇄 후 금속 자원으로 재활용될 예정이다. 캠페인 참여 고객에게는 휴대폰 1대당 현대백화점그룹 통합멤버십 H포인트 2000포인트를 증정하며, 1인당 최대 3개의 휴대폰까지 참여가 가능하다.

또한 현대백화점은 수거된 휴대폰 1대당 1000원씩 기부금을 조성해 멸종위기종인 수달의 서식지 보전을 위한 기금으로 사용할 예정이다. 현대백화점은 다음달 13일부터 17일까지 2회차 행사를 진행하고, 올 한해 최소 6회 이상 진행한다는 방침이다.

이번 캠페인은 현대백화점이 운영 중인 업계 유일의 고객 참여형 친환경 캠페인인 '365 리사이클 캠페인'의 일환이다.

365 리사이클 캠페인은 현대백화점 전 점포에서 진행하는 자원순환 캠페인으로, 고객으로부터 의류·잡화 등 물품을 상시로 기부 받아 친환경 용기·쇼핑백 제작 등에 활용하는 친환경 활동이다. 지난 한 해 동안 18여만명 이상의 고객이 365 리사이클 캠페인에 참여해 20여만점 이상의 기부 물품과 60여만개 이상의 투명 페트병을 수거했다. 현대백화점은 지난해 365 리싸이클 캠페인을 통해 100여톤 가량의 온실가스 저감 효과를 본 것으로 분석했다.

현대백화점 관계자는 "고객과 함께 탄소중립을 실천하는 친환경 플랫폼 역할을 구현하기 위해 365 리사이클 캠페인을 지속 확대해 나가고 있다"며 "앞으로도 유통 기업의 특성을 살려 고객들이 쉽게 참여할 수 있는 친환경 캠페인과 제도를 지속적으로 마련해 환경 보호라는 사회적 가치 실현에 앞장서 나갈 방침"이라고 말했다.김수연기자 newsnews@dt.co.kr



현대百, 자원순환 캠페인 진행
현대백화점의 '휴대폰 자원순환 캠페인' 포스터. 현대백화점 제공






[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