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지털타임스

 


폭스바겐 티구안, 36개월 무이자로 탄다

프린트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폭스바겐파이낸셜서비스코리아는 오는 30일까지 티구안에 대한 '잔가보장 할부금융'와 '무이자 할부금융' 프로모션을 실시한다고 22일 밝혔다.

이번 프로모션은 월 납입금을 월 31만원대로 낮춘 '잔가보장 할부금융' 프로모션과 무이자 혜택을 제공하는 '일반 할부금융' 프로모션으로 구성됐다.

먼저 폭스바겐 잔가보장 할부금융을 통해 티구안 2.0 TDI 프리미엄 모델을 계약할 경우, 선납금 30%를 내고 36개월의 계약기간 동안 월 31만500원을 납입하면 된다. 또 최대 49%의 잔존가치를 보장받을 수 있으며, 3.2%의 저리로 티구안을 운용할 수 있다.

무이자로 구매할 수 있는 일반 할부금융 프로모션도 진행된다. 티구안 2.0 TDI 프리미엄 모델의 경우 선납금 30%를 내고 36개월의 계약기간 동안 월 83만8658원을 납입하면 된다.

두 금융상품 이용 고객 모두에게 신차교환 프로그램을 2년간 제공하며, 폭스바겐파이낸셜서비스코리아의 공식 모바일 앱인 '브이클릭'을 통해 계약할 경우 신세계 상품권 5만원권을 추가로 지급한다.

이번 프로모션은 이달 말일까지 한정으로 진행된다.

장우진기자 jwj17@dt.co.kr

폭스바겐 티구안, 36개월 무이자로 탄다
폭스바겐 티구안. 폭스바겐파이낸셜서비스코리아 제공




[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