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지털타임스

 


타파스엔터 `애니메 NYC` 참가

프린트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타파스엔터 `애니메 NYC` 참가
카카오엔터테인먼트의 북미 법인 타파스엔터테인먼트가 지난 18~20일 미국 뉴욕에서 열린 '애니메 NYC'에 참가했다. 카카오엔터테인먼트 제공

카카오엔터테인먼트의 북미 법인 타파스엔터테인먼트가 미국 뉴욕에서 열린 '애니메 NYC'에 참가해 오리지널 IP(지식재산권)를 소개했다고 22일 밝혔다.

지난 18~20일 진행된 애니메 NYC는 세계 각국의 출판사를 비롯해 각종 전시, 패널들이 글로벌 팬들과 만나는 행사다. 올해는 캐나다, 멕시코, 영국, 프랑스, 독일, 호주, 중국, 브라질, 일본 등에서 모인 5만여 명의 팬들이 행사장을 찾았다.

타파스엔터테인먼트는 이번 행사에서 '끝이 아닌 시작'을 전면에 내세웠다. '끝이 아닌 시작'은 타파스엔터테인먼트가 미국 현지에서 발굴한 오리지널 IP로, 전생에 왕이었던 아서가 마법과 괴물로 가득한 새 세계에 환생해 삶을 개척해나가는 과정을 담았다. 한국계 미국인인 터틀미 작가가 원작 웹소설을 썼고 후유키 작가의 스케치가 더해져 웹툰으로 탄생했다.

웹소설과 웹툰 모두 타파스에서 1위를 기록했으며 미국에서는 단행본과 오디오북으로도 출간됐다. 특히 행사 첫날 터틀미 작가가 등장하는 토크쇼에는 400여 명의 인파가 몰리기도 했다. '끝이 아닌 시작'은 오는 2024년까지 출판사 옌 프레스를 통해 단행본 2~6권을 출간할 예정이다.

타파스엔터테인먼트 관계자는 "불과 몇 년 전만 하더라도 웹툰·웹소설을 주제로 한 부스가 붐비는 사례를 보기 힘들었는데 터틀미 작가를 만나기 위해 길게 늘어선 줄을 보면서 '끝이 아닌 시작'의 잠재력과 함께 웹툰·웹소설 시장의 밝은 미래를 가늠할 수 있었다"며 "앞으로도 슈퍼 IP는 물론 한국의 웹툰·웹소설들을 바탕으로 북미 스토리 IP 비즈니스 역량을 키워나가겠다"고 말했다.

윤선영기자 sunnyday72@dt.co.kr


[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