홈플러스, 대전유성점 `메가푸드마켓`으로 리뉴얼 오픈

  • 프린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홈플러스는 대전 봉명동에 있는 홈플러스 대전유성점을 초대형 식품전문매장인 '홈플러스 메가푸드마켓'으로 재단장(리뉴얼)해 연다고 23일 밝혔다.

홈플러스 대전유성점은 연면적 6만5538㎡(약 2만평) 규모로 전국 홈플러스 매장 중 세 번째로 넓고, 영업면적은 약 2만3000㎡(약 6950평)로 전국 홈플러스 매장 평균의 2배 수준이다. 이 점을 고려해 이곳을 메가푸드마켓으로 리뉴얼했다는 설명이다.

지역 상권의 특성에 맞춰 간편식과 델리(즉석식품) 등 1∼2인 가구 특화 상품의 구색을 강화했고, 전 세계 1400여종의 와인과 위스키를 모은 와인 매장 '더 와인 셀러'로 선보였다.

또한 매장 전체를 최적의 온도로 관리하는 '룸 셀러'로 조성했고 프랑스 그랑 크뤼 클라세급의 와인 220여종도 갖췄다.

매장에서 직접 재배 중인 샐러드 채소를 뿌리째 가져가 가정에서 직접 키울 수 있도록 한 도시형 스마트팜 '시티팜'도 있다.

대전유성점은 온라인쇼핑이 익숙한 젊은 층 공략을 위해 온라인 배송 차량을 연내 40% 추가로 확보할 계획이다.

홈플러스는 올해 전국 주요 매장을 선정해 메가푸드마켓으로 추가 재단장할 계획이다.

임재흥 홈플러스 영업부문장(상무)은 "앞으로도 중부 지역 핵심 상권인 대전·충청지역의 경쟁력 강화 노력을 지속해나갈 것"이라고 말했다.김수연기자 newsnews@dt.co.kr

홈플러스, 대전유성점 `메가푸드마켓`으로 리뉴얼 오픈
대전 유성구 홈플러스 메가푸드마켓 유성점 전경. <홈플러스 제공>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가장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