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DC현산, 최익훈 신임 대표 내정…"조직쇄신, 기업가치 회복"

  • 프린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HDC현산, 최익훈 신임 대표 내정…"조직쇄신, 기업가치 회복"
최익훈 HDC현대산업개발 신임 대표이사.

HDC현대산업개발은 최익훈(사진) HDC아이파크몰 대표를 신임 대표이사에 내정했다고 25일 밝혔다.

최 신임 대표는 창의적 사고와 합리적인 리더십을 갖춘 전문 경영인으로 HDC현산과 HDC그룹의 주요 계열사에서 새로운 비즈니스 모델 창출에 기여했다고 회사측은 소개했다. HDC랩스(구 HDC아이콘트롤스)의 코스피 상장과 부동산114의 빅테이터 플랫폼 사업을 주도했고, HDC아이파크몰에서 복합상업시설의 개발·운영에도 참여했다.

HDC현산은 최 신임 대표이사에 대해 "건설·부동산, 유통 분야의 종합적 경험을 바탕으로 회사의 기업가치를 높여갈 적임자로 기대받고 있다"고 전했다.

회사는 이날 3본부 2실로 조직개편도 단행됐다. 현장 경험이 풍부한 조태제 부사장을 건설본부장에 임명하고, 재무와 영업전문가인 김회언 전무와 이현우 상무를 각각 경영기획본부장과 개발영업본부장으로 선임했다.

아울러 상품개발실과 투자개발실을 신설해 미래상품과 신사업의 개발을 각각 전담하도록 했다.박은희기자 ehpark@dt.co.kr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가장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