구글, `픽셀워치` 출시… 애플에 도전장

  • 프린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구글, `픽셀워치` 출시… 애플에 도전장
11일(현지시각) 미 실리콘밸리 구글 본사에서 열린 구글 I/O에서 순다르 피차이 CEO가 기조연설을 하고 있다. 구글 제공

구글이 자체 스마트워치인 '픽셀 워치'를 선보였다. 픽셀 스마트폰에 이어 무선 이어폰 '픽셀 버즈 프로', 픽셀 태블릿을 출시하면서 애플에 맞서 본격적인 스마트 기기 생태계 구축에 나선다.

11일(현지시간) 구글은 미국 캘리포니아주 마운틴뷰 본사에서 '구글 I/O(연례 개발자회의) 2022'를 열고 독자 생산한 스마트워치 '픽셀워치'를 처음 공개했다.

이날 공개된 픽셀 워치는 동그란 본체에 돔형 유리를 씌웠다. 구글의 자체 스마트워치 출시는 지난 2019년 웨어러블기기 업체 '핏빗'을 인수한 이후 예상된 행보다. 픽셀워치는 '웨어OS'가 탑재되고 구글 어시스턴트와 구글 지도, 구글 지갑 등도 쓸 수 있다. 또 핏빗이 제공해온 피트니스 기능과 이용자 활동 추적 기능도 도입될 예정이다. 픽셀워치는 올 가을께 출시될 예정이다.

삼성과의 시너지 확대도 이어진다. 구글은 '갤럭시 워치'에도 구글 어시스턴트를 지원한다고 밝히기도 했다. 양사간 파트너십을 강화해 혁신 경험을 제공한다는 방침이다. 삼성전자도 이날 공식 뉴스룸을 통해 올 여름부터 삼성전자의 '갤럭시 워치4'에서 구글 어시스턴트가 적용될 예정이라고 밝혔다. 패트릭 쇼메 삼성전자 MX사업부 부사장은 "갤럭시 워치 시리즈는 시그니처 디자인과 워치페이스 생태계, 종합적인 헬스 플랫폼으로 안드로이드 스마트폰 사용자의 마음을 사로잡고 있다"며 "삼성전자와 구글이 힘을 모아 제공할 웨어 OS 기능에는 한계가 없는 만큼 혁신 경험을 기대해달라"고 강조했다.

아울러 구글은 그동안 독자적으로 설계한 시스템온칩(SoC)인 '텐서 칩'을 탑재한 '픽셀 태블릿'을 내년 중 출시할 예정이라고 발표하기도 했다. 이와 함께 보급형 제품인 '픽셀 6A' 스마트폰도 선보인다. 오는 7월 미국에서 출시될 이 제품의 가격은 449달러(약 58만원)로 책정됐다. 구글 무선 이어폰으로 처음 노이즈 캔슬링(소음 제거) 기능을 탑재한 '픽셀버즈 프로'도 이날 공개됐다. 이외에도 외국어를 번역해 자막처럼 띄워주는 '스마트글라스', AI 기술 등을 선보였다.

김나인기자 silkni@

구글, `픽셀워치` 출시… 애플에 도전장
릭 오스텔로 구글 디바이스 수석부사장이 11일(현지시간) 미국 캘리포니아 마운틴뷰 구글 캠퍼스에서 열린 구글 연례개발자회의에서 픽셀 하드웨어를 소개하고 있다. 구글 제공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가장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