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배우` 김선호, 의혹 인정 "내 불찰…진심으로 사과"

  • 프린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배우 김선호가 최근 불거진 사생활 논란에 대해 사흘 만에 "진심으로 사과드린다"며 입장을 밝혔다.

김선호는 20일 소속사 솔트엔터테인먼트를 통해 "그분과 좋은 감정으로 만났으나 제 불찰과 사려깊지 못한 행동으로 상처를 줬다"며 이같이 말했다.

김선호는 " 직접 만나서 사과를 먼저 하고 싶었으나 지금은 제대로 된 사과를 전하지 못하고 그 시간을 기다리고 있는 중"이라며 "이 글을 통해서라도 그분께 진심으로 사과하고 싶다"고 말했다.

이어 김선호는 "부족한 저로 인해 작품에 함께 한 많은 분들과 모든 관계자분들께 폐를 끼쳐서 죄송하다"며 "상처받으신 모든 분들께 진심으로 사과드리고 싶다"고 덧붙였다.

이는 앞서 지난 17일 한 온라인 커뮤니티에 익명으로 'K배우'에 대한 폭로글이 올라온 지 사흘만이다. K배우와 교제하면서 낙태 강요와 혼인 빙자 등을 당했다는 내용이 담긴 폭로글은 배우의 정체에 대해 직접 언급하지 않았으나 글에 적힌 정황과 단서로 김선호라는 가능성이 제기되며 의혹이 커졌다.

김선호의 소속사인 솔트엔터테인먼트는 지난 19일에야 "익명으로 올라온 글의 사실 관계를 파악하고 있다"고 밝혔으며, 하루가 더 지나고 나서야 김선호의 입장문이 올라온 것이다. 김선호와 관련된 논란이 불거지며 20일로 예정돼 있던 tvN 드라마 '갯마을 차차차' 출연진들의 인터뷰도 취소된 바 있다.전혜인기자 hye@dt.co.kr

`K배우` 김선호, 의혹 인정 "내 불찰…진심으로 사과"
배우 김선호. 솔트엔터테인먼트 제공.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가장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