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옷만 입고 도로 어슬렁어슬렁"…40대男 잡고보니

  • 프린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속옷만 입고 도로 어슬렁어슬렁"…40대男 잡고보니
연합뉴스TV 제공

필로폰 등 마약류를 투약한 뒤 속옷만 입고 도로 위를 활보하던 40대 남성이 경찰에 붙잡혔다.

인천 서부경찰서는 마약류관리에관한법률 위반 혐의로 A(41)씨를 체포해 조사하고 있다고 21일 밝혔다.

경찰은 "속옷만 입은 남성이 도로 옆에 서 있다"는 신고를 받고 현장에 출동해 A씨를 지구대로 임의동행했다.

A씨는 필로폰과 대마 등 마약류를 투약한 상태로 전날 오후 10시께 인천시 서구 석남동 한 도로 위를 돌아다닌 혐의를 받고 있다. 그는 당시 속옷만 입고 도로 위를 돌아다니며 차량 통행을 방해하기도 한 것으로 파악됐다.

경찰은 A씨의 소변을 채취해 간이 시약 검사를 한 결과 대마와 필로폰 양성 반응이 나오자 그를 긴급체포했다. 경찰은 A씨를 상대로 구체적인 마약 투약 시점과 입수 경로 등을 조사할 계획이다.

경찰 관계자는 "A씨의 머리카락을 채취해 국립과학수사연구원에도 마약 검사를 의뢰했다"며 "A씨의 구속영장을 신청할 예정"이라고 말했다.

김광태기자 ktkim@dt.co.kr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가장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