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지털타임스

 


유민상 김민경 결혼 `깜짝이야!`…강부자, 1호 주례 약속

프린트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배우 강부자가 개그맨 유민상, 김민경이 결혼하면 주례를 봐주겠다고 공개적으로 약속했다.

16일 방송된 SBS 파워FM '두시탈출 컬투쇼'에는 배우 강부자가 출연했다. 이날 유민상은 스페셜 DJ로 방송에 참여했다.

한 청취자는 "유민상, 김민경이 결혼하면 주례 봐주시겠냐"고 물었고, 강부자는 "유민상, 김민경 결혼하느냐"며 화들짝 놀랐다.

하지만 이내 사실이 아닌걸 알고 "어무 잘 어울린다"면서 "아직 주례는 안해봤는데 두분이 결혼하면 1호로 주례 해줄 수 있다"고 약속했다.

이어 "그런데 둘이 결혼하면 식비가 많이 들 것 같다"고 전하기도 했다.

이에 유민상은 "둘이 있으면 엄청 싸울 거다"라고 꺼려했고, 강부자는 "부부는 싸워야 관심이 있는 거고 애정이 있는 거다. 싸운 게 오래가면 안 되고, 각방도 안 된다. 꼭 그 자리에서 풀어야 한다"고 진지하게 조언해 웃음을 안겼다.

유민상은 당황하며 "이렇게 일이 커지면 안된다"며 거부했다.

강부자는 이날 '축구 매니아'로서의 면모를 입증했다. 그는 "축구를 너무 좋아해서 아직도 유럽에서 축구를 하면 밤을 샌다"며 "요즘 '골 때리는 그녀들', '뭉쳐야 찬다'를 너무 좋아한다"고 말했다.

이미정기자 lmj0919@dt.co.kr

유민상 김민경 결혼 `깜짝이야!`…강부자, 1호 주례 약속
방송 캡쳐




[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