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랍스터 급식스타` 김민지씨, 강남 GS그룹 사내식당 영양사로 일해

  • 프린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랍스터 급식스타` 김민지씨, 강남 GS그룹 사내식당 영양사로 일해
랍스터와 수제버거 등 획기적인 학교 급식 메뉴로 유명해진 전 파주중학교·세경고등학교 영양사 김민지(30)씨. <김민지씨 제공>

일명 '랍스터 급식'으로 일약 중고등학생들 사이에서 스타가 된 경기도 파주 세경고 전 영양사 김민지(30) 씨가 학교를 떠나 서울 강남 GS그룹 사내 식당 급식관리사로 일하고 있는 것으로 확인됐다.

17일 GS그룹에 따르면 김씨는 이달부터 서울 강남구 GS그룹 본사(GS타워) 사내 식당에서 급식관리사로 일하고 있다.

김씨는 2013년부터 지난 8월까지 경기 파주중학교·세경고등학교 급식 영양사로 일했다. 한정된 중고교 급식 예산에도 발품을 팔아 랍스터 치즈 버터구이, 랍스터 파스타, 민물장어 덥밥 등 고급 메뉴를 아이들 급식 메뉴로 내놔 '스타 영영사'로 각광받았다.

이런 공으로 김 씨는 2016년 교육부장관상을 받기도 했다.

김씨는 지난 8월 말 자신의 인스타그램에서 "9월부로 세경고 영양사 자리를 떠나게 됐다. 고민끝에 내린 어려운 결정이었다"며 "세경고에서 추억을 소중하게 간직하고 새로운 곳으로 발걸음을 떼고자 한다"고 했다. 김승룡기자 srkim@dt.co.kr

`랍스터 급식스타` 김민지씨, 강남 GS그룹 사내식당 영양사로 일해
김민지씨가 세경고 급식관리사로 재직할 때 내놓은 고급 급식 메뉴들 <김민지씨 제공>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추천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