日, 원숭이로 코로나 감염 재현

9월 백신 투여… 막바지 실험

  • 프린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日, 원숭이로 코로나 감염 재현
필리핀 원숭이

(사진=EPA 연합뉴스)


사람과 같은 영장류인 원숭이를 대상으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를 감염 시켜 증상을 재현하는 첫 실험이 성공적으로 이뤄졌다.

30일 마이니치신문에 따르면 이토 야스시(伊藤靖) 시가(滋賀)의과대 교수(병리학)가 이끄는 연구팀은 지난 5~6월 필리핀원숭이 3마리의 코와 입에 신종 코로나바이러스를 섞은 액체를 주입한 뒤 증상을 관찰했다. 그 결과 3마리 모두가 이튿날 발열 증세를 보였고, 1마리는 X선 검사에서 폐렴 증상이 확인됐다.

그러나 모두 경증이어서 약 10일 후에 회복했다. 또 실험 대상인 3마리의 몸에서 감염 후 약 1주일 동안 바이러스가 나왔고, 1마리의 혈액에선 감염 방어에 작용하는 중화항체가 검출됐다.

마이니치신문은 일본에서 영장류를 상대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증상을 재현하는 실험에 성공한 것은 처음이라며 원숭이는 인간에 가까운 반응을 보이기 때문에 코로나19 백신과 치료약을 조기 개발하는 데 도움이 될 것이라고 전했다. 연구팀은 지난 27일 이번 실험에 사용한 코로나바이러스 배양법 등의 특허를 신청했다.

연구팀은 올 9월부터 도쿄도(都)의학종합연구소가 개발 중인 코로나19 백신을 원숭이에 투여해 유효성 등을 확인하는 추가 실험을 진행할 예정이다.

성승제기자 bank@dt.co.kr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추천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