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언니네 쌀롱` 함소원, 메이크오버 성공..♥진화 입맞춤

  • 프린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언니네 쌀롱` 함소원, 메이크오버 성공..♥진화 입맞춤
함소원 메이크오버 (사진=MBC '언니네 쌀롱')

'언니네 쌀롱' 함소원이 메이크 오버에 성공했다.

지난 9일 방송된 MBC '언니네 쌀롱'에는 함소원 진화 부부가 게스트로 출연했다.

이날 함소원은 "육아맘들을 위한 연말 파티 스타일을 연출해달라"고 의뢰했다. 남편 진화는 "저는 섹시한 스타일"이라고 덧붙였다. 부부의 의뢰에 MC 한예슬과 뷰티 유튜버 이사배, 헤어 디자이너 차홍, 스타일리스트 한혜연은 "육아맘의 스타일 고충을 해결하고, 연말 모임룩을 제안하면 될것 같다"며 메이크오버 방향을 설정했다.

운동으로 탄탄하게 다져진 몸을 가진 함소원은 한혜연의 스타일링을 완벽하게 소화했다. 청순한 느낌이 돋보이는 소녀룩부터, 섹시룩, 엘레강스룩, 진화가 제안한 플리츠 스커트까지 소화하며 출연진들의 감탄을 자아냈다.

이후 메이크업에 나선 이사배는 함소원과 같은 '육아맘'들을 위해 빠르고 간단한 메이크업을 추천했다. 이사배는 여러 종류의 멀티 제품들을 사용해 함소원을 만족시켰다.

이사배는 메이크업을 진행하면서 함소원에게 진화와의 첫만남에 대해 물었다. 이에 함소원은 "'이 남자랑은 쉽게 헤어지지 않겠구나' 이런 느낌은 있더라. 심천에 놀러 갔다가 심천 친구를 만났는데 그 친구의 친구였다. 남편이 나타나니까 모든 여자애들이 쳐다보더라. '저 잘생긴 사람은 누구지' 이런 분위기였다. 당시엔 날라리라고 생각했다"라고 털어놨다.

이어 함소원은 "남편이 날 향해서 다가오더라. 나가서 이야기 좀 하자고 했다. 정말 조용한데 가서 이야기만 하더라. 조용한 데 가서 살아온 이야기했다. '내가 어떻게 살았는지 알았지? 나랑 결혼할래?'라고 했다"라며 웃었다.

마지막으로 함소원은 차홍에게 헤어 스타일링을 받았다. 차홍은 '육아맘'들이 공감할 수 있는 모발 관련 상식을 언급했고, 가르마를 바꿔 볼륨을 살리는 법과 스타일을 내는 방법을 쉽게 알려줬다.

뷰티 어벤져스의 손길을 거쳐 단아하면서도 섹시한 연말 파티 룩을 장착한 함소원이 등장하자 스튜디오에서는 환호와 박수갈채가 이어졌다.

최근 육아에 지쳐 자신을 돌보는 데 소홀했다던 함소원은 놀라운 비포&애프터로 섹시 퀸의 완벽한 재림을 보여줬다. 남편 진화는 "오늘 진짜 아름답다. 진짜 진짜 예쁘다"며 함소원의 볼에 입을 맞췄다.

디지털뉴스부기자 dtnews@dt.co.kr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