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경은-백하나 `환상조`, 배드민턴 세계랭킹 1위 꺾고 결승

  • 프린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정경은-백하나 `환상조`, 배드민턴 세계랭킹 1위 꺾고 결승
덴마크 오픈에서 경기하는 배드민턴 여자복식 정경은(오른쪽)-백하나(왼쪽). 정경은-백하나는 19일 4강전에서 세계랭킹 1위 마쓰모토 마유-나가하라 와카나(일본)를 꺾고 결승에 진출했다. [요넥스 제공]

배드민턴 여자복식 정경은(29·김천시청)-백하나(19·MG새마을금고)가 세계랭킹 1위 일본조를 꺾고 덴마크오픈 결승에 안착했다.

세계랭킹 45위 정경은-백하나는 19일(현지시간) 덴마크 오덴세에서 열린 세계배드민턴연맹(BWF) 월드투어 750 덴마크오픈 여자복식 4강전에서 세계랭킹 1위 마쓰모토 마유-나가하라 와카나(일본)를 2-1(19-21 21-12 21-15)로 이겼다.

베테랑 정경은과 신예 백하나는 지난 5월 조를 결성해 캐나다오픈 동메달, 미국오픈 은메달, 인도 하이데라바드 오픈 금메달 등 국제무대에서 좋은 성과를 만들었다.

정경은-백하나는 20일 결승전에서 세계랭킹 3위 천칭천-자이판(중국)을 상대로 금메달에 도전한다.

혼합복식 세계랭킹 5위 서승재(원광대)-채유정(삼성전기)은 4강전에서 세계랭킹 2위 왕이류-황둥핑(중국)에게 1-2(15-21 21-15 11-21)로 패해 결승에 오르지 못하고 동메달로 대회를 마쳤다. 김광태기자 ktkim@dt.co.kr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추천기사



가장 많이 본 기사

스타 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