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상화 부케 받은 장예원 아나운서 “덕분에 기억에 남는 결혼식 될 것”

  • 프린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이상화 부케 받은 장예원 아나운서 “덕분에 기억에 남는 결혼식 될 것”
이상화 부케(사진=MBC '섹션TV 연예통신' 방송화면 캡처)

강남, 이상화 부부의 결혼식이 전파를 탔다.

17일 방송된 MBC 예능프로그램 '섹션TV 연예통신'에서는 지난 12일 결혼식을 올린 강남, 이상화 부부의 모습이 그려졌다.

강남과 이상화의 결혼식 사회는 이경규가 맡았다. 이날 이경규는 자신을 "사회를 맡게 된 영화감독 이경규"이라고 소개했다. 주례는 태진아가 맡았으며, 축가는 김필이 나서 두 사람의 결혼을 축하했다.

결혼식장에서 강남은 한쪽 무릎을 꿇고 이상화에게 반지를 건넸다. 이상화는 눈물을 보이며 행복한 미소를 지어 보는 이들의 부러움을 자아냈다.

사회를 보던 이경규는 두 사람에게 "어서 키스해. 그냥 해"라고 버럭 소리쳐 좌중의 웃음을 자아냈다.

이들의 결혼식에는 수많은 스타들이 함께했다. 핫펠트, 후지이 미나, 김연아, 장예원 아나운서, 홍석천, 권오중, 양희은, 황치열, 김민교, 김광규 등 많은 연예인들이 참석했고, 박찬호, 김연아, 곽윤기 등 스포츠 스타들도 두 사람을 축복했다. 이상화의 부케는 SBS 아나운서 장예원이 받았다. 장예원은 "덕분에 더 오래 기억에 남는 결혼식이 될 것 같다"며 결혼을 축하했다.

한편 강남과 이상화는 현재 몰디브로 신혼여행을 떠나 행복한 시간을 보내고 있다. 디지털뉴스부기자 dtnews@dt.co.kr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추천기사



가장 많이 본 기사

스타 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