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지털타임스

 


안소미 분노 “남편 김우혁, 생일에 귀걸이 30만원 어치 사와”

프린트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안소미 분노 “남편 김우혁, 생일에 귀걸이 30만원 어치 사와”
안소미 분노(사진=TV조선 '인생감정쇼 얼마예요?' 방송화면 캡처)

코미디언 안소미가 남편 김우혁의 선물에 분노했다.

지난달 30일 방송된 TV조선 예능프로그램 '인생감정쇼 얼마예요?'에서는 안소미가 남편 김우혁의 선물에 분통을 터뜨린 사연을 공개했다.

이날 안소미는 "우리 남편이 쓸데없는 행동을 많이 한다"며 "제 생일이면 그냥 편지나 이런 거 하면 얼마나 좋으냐. 그런데 귀걸이를 30만 원어치를 이만큼 사 왔다"고 폭로했다.

이어 "선물을 받고 '이 사람은 어떤 사람이지?' 했다. 카드를 가져가서 다 환불했다"며 "쓸데없는 걸 많이 산다. 아껴야 하는데"라고 속상해했다.


그러자 김우혁은 "아내가 카메라도 많이 나오고 하니까 옷에 맞춰서 하길 바랐다. 그런데 아내는 쓸데없다고 화부터 낸다"라며 속내를 털어놨고, 안소미는 "그게 어쨌든 내 돈이지 않느냐. 내 돈으로 내가 사는 거 아니냐"고 말해 주위의 야유를 샀다.
한편, 안소미와 김우혁은 지난해 4월 결혼에 골인했다.

디지털뉴스부기자 dtnews@dt.co.kr


[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