소비자원 “모바일 내비게이션 서비스 만족도 ‘T맵’이 1등”

  • 프린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모바일 내비게이션 서비스 중 소비자 만족도가 가장 높은 사업자는 T맵인 것으로 조사됐다. T맵은 서비스 품질, 경로 안내의 정확성, 호감도에서도 소비자들에게 가장 높은 점수를 받았다. 앱 이용 편리성에서는 카카오내비가 가장 좋은 점수를 받았다.

한국소비자원은 인지도가 높은 4개 모바일 내비게이션(T맵·카카오내비·네이버지도·원내비) 서비스 이용 경험자 1200명을 대상으로 소비자 만족도와 이용 실태를 조사한 결과 이같이 나타났다고 9일 밝혔다. 소비자 만족도는 모바일 내비게이션 서비스의 서비스 품질, 상품특성, 호감도 등 3개 부문으로 나누어 평가됐다.

먼저 종합 소비자 만족도에서는 T맵이 3.85점으로 가장 높았다. 이어 카카오내비가 3.82점, 네이버 지도 3.77점, 원내비 3.72점 순이었다. 종합만족도는 소비자 만족도의 3개 부문인 서비스 품질 만족도, 상품 특성 만족도, 호감도의 중요도(가중치)를 반영한 평균값이다. 서비스 품질 만족도도 T맵이 3.95점으로 가장 높았다. 이어 카카오내비 3.9점, 네이버 지도 3.86점, 원내비 3.81점 순이었다.

상품특성 만족도는 경로 안내 및 주변시설 검색 정확성, 애플리케이션(앱) 이용 편리성 등 2개 요인으로 나누어 평가됐다. 경로 안내나 주변 시설 검색의 정확성은 T맵(3.9점), 카카오내비(3.87점), 네이버 지도(3.84점), 원내비(3.77점) 순이었다. 앱 이용 편리성에서는 카카오내비(3.67점)가 T맵(3.66점)을 따돌렸다. 이어 네이버 지도(3.6점), 원내비(3.54점)의 순위를 보였다. 호감도는 T맵이 3.81점으로 1위를 차지했다. 이어 카카오내비 3.79점, 네이버 지도 3.74점, 원내비 3.69점 순이었다.

한국소비자원 관계자는 "이번 조사 결과를 사업자와 공유하고, 앞으로도 이와 같은 서비스 비교 정보를 지속해서 소비자에게 제공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한편, 이번 조사는 2019년 5월 16일부터 28일까지 온라인 설문조사로 진행됐다. 만족도는 부문별 가중 평균을 적용했으며, 95% 신뢰 수준에서 표본오차는 ±2.61%포인트(p)이다.황병서기자 BShwang@dt.co.kr

소비자원 “모바일 내비게이션 서비스 만족도 ‘T맵’이 1등”
모바일 내비게이션 서비스 소비자 만족도. 한국소비자원 제공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추천기사



가장 많이 본 기사

스타 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