임시완 “군대후임 추천 덕에 차기작 ‘타인은 지옥이다’ 출연 결정”

  • 프린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임시완 “군대후임 추천 덕에 차기작 ‘타인은 지옥이다’ 출연 결정”
임시완 군대후임(사진=OCN 캡처)

배우 임시완이 군대후임의 추천 덕에 차기작으로 드라마 '타인은 지옥이다' 출연을 결정하게 됐다고 밝혔다.

OCN 새 주말드라마 '타인은 지옥이다'가 25일 공개한 스페셜 방송 0화에 따르면 임시완은 "사실 군대 후임이 이 작품을 알려줬다"면서 "이걸 형이 하면 너무 잘 어울릴 것 같다고 하더라"고 말문을 열었다.

이어 "후임 추천으로 봤는데 실제로 캐스팅이 들어오니까 너무 신기하더라. 후임에게 '너 때문에 이 드라마를 하기 때문에 잘 안 되면 네 탓이다'라고 말하곤 한다"고 덧붙여 웃음을 유발했다.

이날 이동욱은 임시완에 대해 "출연 배우들 중에서도 어린 편인데 주인공이기도 하고 리더로서 팀을 잘 이끌어주고 있다"며 칭찬을 아끼지 않았다.

한편, '타인은 지옥이다'는 상경한 청년 윤종우(임시완)이 서울의 낯선 고시원 생활 속에서 타인이 만들어낸 지옥을 경험하는 미스터리물로, 누적 조회수 8억 뷰를 기록한 동명의 인기 웹툰이 원작이다. '타인은 지옥이다'는 오는 31일 첫방송을 앞두고 있다.

디지털뉴스부기자 dtnews@dt.co.kr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추천기사